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ILO “코로나19로 2분기에 정규직 4억개 해당 노동시간 감소”
입력 2020.07.01 (03:48) 수정 2020.07.01 (04:29) 국제
ILO “코로나19로 2분기에 정규직 4억개 해당 노동시간 감소”
코로나 19로 각국이 봉쇄 조치를 하면서 올해 2분기 전 세계적으로 노동 시간이 대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제노동기구(ILO)는 현지시간으로 어제(지난달 30일) 보고서를 내고 코로나19가 강타한 2분기 전 세계적으로 노동 시간이 14% 감소한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이는 주 48시간 노동하는 정규직 일자리 4억 개에 해당합니다.

지역별로는 미주가 18.3%로 노동 시간 감소가 가장 컸고, 이어 유럽 및 중앙아시아 13.9%, 아시아 및 태평양이 13.5%, 아랍 국가 13.2%, 아프리카 12.1% 등의 순이었습니다.

ILO는 만일 3분기부터 경제가 반등하고 소비와 투자가 회복한다면 하반기 노동 시간 감소는 4.9% 감소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그러나 2차 유행이 현실화하고 봉쇄 조치가 다시 진행된다면 11.9% 감소할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ILO “코로나19로 2분기에 정규직 4억개 해당 노동시간 감소”
    • 입력 2020.07.01 (03:48)
    • 수정 2020.07.01 (04:29)
    국제
ILO “코로나19로 2분기에 정규직 4억개 해당 노동시간 감소”
코로나 19로 각국이 봉쇄 조치를 하면서 올해 2분기 전 세계적으로 노동 시간이 대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제노동기구(ILO)는 현지시간으로 어제(지난달 30일) 보고서를 내고 코로나19가 강타한 2분기 전 세계적으로 노동 시간이 14% 감소한 것으로 추산했습니다.

이는 주 48시간 노동하는 정규직 일자리 4억 개에 해당합니다.

지역별로는 미주가 18.3%로 노동 시간 감소가 가장 컸고, 이어 유럽 및 중앙아시아 13.9%, 아시아 및 태평양이 13.5%, 아랍 국가 13.2%, 아프리카 12.1% 등의 순이었습니다.

ILO는 만일 3분기부터 경제가 반등하고 소비와 투자가 회복한다면 하반기 노동 시간 감소는 4.9% 감소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그러나 2차 유행이 현실화하고 봉쇄 조치가 다시 진행된다면 11.9% 감소할 것이라고 우려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