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요금은 할인”…울릉 대형 여객선 도입 ‘난항’
입력 2020.07.01 (09:28) 수정 2020.07.01 (11:36)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요금은 할인”…울릉 대형 여객선 도입 ‘난항’
동영상영역 끝
[앵커]

7월부터 경북지역민은 울릉도와 독도 여객선 요금을 50% 할인받을 수 있어 관광 활성화가 기대됩니다.

하지만 포항과 울릉을 오가는 대형 여객선 취항 문제는 울릉 주민 간의 이견으로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강전일 기자가 그 내용을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코로나 19 사태 속에서도 여객선 터미널에는 울릉을 찾는 주민과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앞으로 경북지역민은 경북도와 선사의 지원 속에 9만 원 정도면 포항에서 울릉도와 독도를 다녀올 수가 있습니다.

[이만희/울릉 주민 : "주민과 관광객 모두 편리하도록 새 대형 여객선이 빨리 다녔으면..."]

하지만 썬플라워호를 대신할  포항~울릉간 새 대형 여객선 취항은 늦어지고 있습니다.

당초 경북도와 울릉군은 대저 해운을 우선대상협상자로 선정해 오는 2023년까지 2천125톤급 여객선을 취항시킬 계획이었습니다.

관련 실시 협약까지 준비됐지만 울릉지역 경북도의원과 일부 주민들이 화물을 실을 공간이 부족하다며 제동을 걸었습니다.

울릉군의회는 대형 카페리선 취항을 촉구하는 성명까지 발표했습니다.

[울릉군 관계자 : "시간을 두고 울릉군에서도 심도 있게 검토를 해봐야 됩니다. 상황이 아직까지는..."]

울릉에서 합의가 되지 않으면 새 여객선 건조는 무산되고, 울릉군은 의견 수렴과 공모 절차 등을 다시 밟아야 할 수도 있습니다.

경북도 역시 도의회와 울릉군의회 동의 없이는 재정적 지원을 할 수 없어 난감해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전일입니다.
  • “요금은 할인”…울릉 대형 여객선 도입 ‘난항’
    • 입력 2020.07.01 (09:28)
    • 수정 2020.07.01 (11:36)
    뉴스광장(대구)
“요금은 할인”…울릉 대형 여객선 도입 ‘난항’
[앵커]

7월부터 경북지역민은 울릉도와 독도 여객선 요금을 50% 할인받을 수 있어 관광 활성화가 기대됩니다.

하지만 포항과 울릉을 오가는 대형 여객선 취항 문제는 울릉 주민 간의 이견으로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강전일 기자가 그 내용을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코로나 19 사태 속에서도 여객선 터미널에는 울릉을 찾는 주민과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앞으로 경북지역민은 경북도와 선사의 지원 속에 9만 원 정도면 포항에서 울릉도와 독도를 다녀올 수가 있습니다.

[이만희/울릉 주민 : "주민과 관광객 모두 편리하도록 새 대형 여객선이 빨리 다녔으면..."]

하지만 썬플라워호를 대신할  포항~울릉간 새 대형 여객선 취항은 늦어지고 있습니다.

당초 경북도와 울릉군은 대저 해운을 우선대상협상자로 선정해 오는 2023년까지 2천125톤급 여객선을 취항시킬 계획이었습니다.

관련 실시 협약까지 준비됐지만 울릉지역 경북도의원과 일부 주민들이 화물을 실을 공간이 부족하다며 제동을 걸었습니다.

울릉군의회는 대형 카페리선 취항을 촉구하는 성명까지 발표했습니다.

[울릉군 관계자 : "시간을 두고 울릉군에서도 심도 있게 검토를 해봐야 됩니다. 상황이 아직까지는..."]

울릉에서 합의가 되지 않으면 새 여객선 건조는 무산되고, 울릉군은 의견 수렴과 공모 절차 등을 다시 밟아야 할 수도 있습니다.

경북도 역시 도의회와 울릉군의회 동의 없이는 재정적 지원을 할 수 없어 난감해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강전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