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사정 합의 협약식, 민주노총 불참으로 취소
입력 2020.07.01 (10:38) 수정 2020.07.01 (11:31) 사회
노사정 합의 협약식, 민주노총 불참으로 취소
민주노총의 불참으로 오늘(1일) 오전 10시 반으로 예정돼 있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합의' 협약식이 취소됐습니다.

총리실은 협약식이 시작되기 10여 분 전 기자들에게 문자 공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오늘 아침 중앙집행위원회를 소집하고, 노사정 합의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지만, 일부 조합원의 반대로 결론을 내리지 못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협약식 시간이 임박하자, 김 위원장은 회의장을 빠져 나가려고 했지만 조합원들의 저지로 협약식에 참석하지 못 했습니다.

이후 총리실은 협약식 취소를 기자들에게 공지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어제도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장시간 논의했지만, 합의안을 추인받지 못 했습니다.

총리실 관계자는 "한 쪽 주체가 합의문에 서명을 하지 않은 이상, 합의문은 유효하다고 보기 어렵다"며, "앞으로 추가 논의 여부도 불투명하다"고 전했습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대화는 민주노총의 제안으로 시작됐습니다.

민주노총을 포함한 노사정 주체가 국난 극복을 위해 사회적 합의를 이루는 것은 1998년 외환위기 이후 22년 만의 일이어서 오늘 협약식 이행에 관심이 모아졌습니다.

당초 노사정이 마련한 합의안에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노사정이 고용 유지, 기업 살리기, 사회 안전망 확충 등에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노사정 합의 협약식, 민주노총 불참으로 취소
    • 입력 2020.07.01 (10:38)
    • 수정 2020.07.01 (11:31)
    사회
노사정 합의 협약식, 민주노총 불참으로 취소
민주노총의 불참으로 오늘(1일) 오전 10시 반으로 예정돼 있던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합의' 협약식이 취소됐습니다.

총리실은 협약식이 시작되기 10여 분 전 기자들에게 문자 공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오늘 아침 중앙집행위원회를 소집하고, 노사정 합의안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지만, 일부 조합원의 반대로 결론을 내리지 못했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협약식 시간이 임박하자, 김 위원장은 회의장을 빠져 나가려고 했지만 조합원들의 저지로 협약식에 참석하지 못 했습니다.

이후 총리실은 협약식 취소를 기자들에게 공지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어제도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장시간 논의했지만, 합의안을 추인받지 못 했습니다.

총리실 관계자는 "한 쪽 주체가 합의문에 서명을 하지 않은 이상, 합의문은 유효하다고 보기 어렵다"며, "앞으로 추가 논의 여부도 불투명하다"고 전했습니다.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대화는 민주노총의 제안으로 시작됐습니다.

민주노총을 포함한 노사정 주체가 국난 극복을 위해 사회적 합의를 이루는 것은 1998년 외환위기 이후 22년 만의 일이어서 오늘 협약식 이행에 관심이 모아졌습니다.

당초 노사정이 마련한 합의안에는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노사정이 고용 유지, 기업 살리기, 사회 안전망 확충 등에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