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EU, 한국 등 14개국 입국허용…中은 ‘조건부’
입력 2020.07.01 (10:51) 수정 2020.07.01 (11:1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지구촌 Talk] EU, 한국 등 14개국 입국허용…中은 ‘조건부’
동영상영역 끝
[앵커]

유럽연합(EU)이 오늘(현지시간 1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14개국에 대해 입국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지구촌 톡>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유럽연합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14개 국가에 대한 입국을 오늘부로 허용했습니다.

한국과 일본,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태국, 알제리, 조지아, 몬테네그로, 모로코, 르완다, 세르비아, 우루과이, 튀니지가 명단에 포함됐습니다.

다만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많은 미국과 브라질, 그리고 코로나19의 진원지인 중국도 입국 허용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EU는 중국 정부가 EU 여행객들의 입국을 허용할 경우 중국인의 입국을 허용할 방침이라고 외신은 전했습니다.
  • [지구촌 Talk] EU, 한국 등 14개국 입국허용…中은 ‘조건부’
    • 입력 2020.07.01 (10:51)
    • 수정 2020.07.01 (11:19)
    지구촌뉴스
[지구촌 Talk] EU, 한국 등 14개국 입국허용…中은 ‘조건부’
[앵커]

유럽연합(EU)이 오늘(현지시간 1일)부터 한국을 포함한 14개국에 대해 입국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자세한 소식, <지구촌 톡>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유럽연합이 코로나19와 관련해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14개 국가에 대한 입국을 오늘부로 허용했습니다.

한국과 일본,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태국, 알제리, 조지아, 몬테네그로, 모로코, 르완다, 세르비아, 우루과이, 튀니지가 명단에 포함됐습니다.

다만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많은 미국과 브라질, 그리고 코로나19의 진원지인 중국도 입국 허용 대상에서 제외됐습니다.

EU는 중국 정부가 EU 여행객들의 입국을 허용할 경우 중국인의 입국을 허용할 방침이라고 외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