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매매가 들썩, 전월세 품귀 이유는?
입력 2020.07.01 (19:27) 수정 2020.07.01 (19:44)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매매가 들썩, 전월세 품귀 이유는?
동영상영역 끝
[앵커]

6·17 부동산 대책이 나온 지 2주가 지났지만 시장은 안정세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서울 아파트 매매 가격이 다시 꿈틀대고 있는 데다 전세 매물이 크게 줄면서 전셋값 급등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 단지입니다.

지난달 25일, 전용면적 84㎡ 형이 17억 원 넘게 거래되면서 역대 최고가를 찍었습니다.

6·17 대책 발표 일주일만입니다.

[부동산 중개인/음성변조 : "다주택자들도 안 팔아. 투자수익이 (세금보다) 훨씬 더 크니까. 보유세도 지금까지는 다 견딜만 하다는 거지."]

코로나 19여파로 얼어붙었던 서울 아파트 거래량도 지난달 30% 늘면서 비수기에도 7천 건을 돌파했습니다.

1년 전과 비교해도 많아졌습니다.

4월에 하락 전환했던 매매가도 짧은 조정기를 거친 뒤 지난달 다시 오름세로 돌아섰습니다.

6·17 대책 발표 이전까지 집계한 결과지만, 그 뒤에도 잠실 등 고가 아파트의 최고가 경신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세 시장도 불안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지난달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오름폭을 더 키우며 11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특히 전·월세 거래량은 6천여 건에 불과했습니다.

5월에 이어 두 달 연속 만 건 아래로 떨어져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후 최저치 기록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실거주 요건 강화 등 규제가 이어지면서 전세 물건 자체가 준 반면, 청약 대기 증가로 수요는 늘어 공급 부족 우려가 커졌다는 분석입니다.

[부동산 중개인/음성변조 : "좋은 지역은 자꾸 올라요. 눈에 띄게 팍 오른 건 아닌데 조금씩 5% 이내 정도는 다 오른 것 같아요."]

정부는 발표된 부동산 대책들이 종합적으로 작동하고 있다는 입장.

하지만 일부 입법이 지연되고 있는 데다 서울을 중심으로 매매가와 전셋값이 동시에 불안한 모습을 보이면서 부동산 시장의 혼란은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 매매가 들썩, 전월세 품귀 이유는?
    • 입력 2020.07.01 (19:27)
    • 수정 2020.07.01 (19:44)
    뉴스 7
매매가 들썩, 전월세 품귀 이유는?
[앵커]

6·17 부동산 대책이 나온 지 2주가 지났지만 시장은 안정세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서울 아파트 매매 가격이 다시 꿈틀대고 있는 데다 전세 매물이 크게 줄면서 전셋값 급등세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천효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서울 서초구의 한 아파트 단지입니다.

지난달 25일, 전용면적 84㎡ 형이 17억 원 넘게 거래되면서 역대 최고가를 찍었습니다.

6·17 대책 발표 일주일만입니다.

[부동산 중개인/음성변조 : "다주택자들도 안 팔아. 투자수익이 (세금보다) 훨씬 더 크니까. 보유세도 지금까지는 다 견딜만 하다는 거지."]

코로나 19여파로 얼어붙었던 서울 아파트 거래량도 지난달 30% 늘면서 비수기에도 7천 건을 돌파했습니다.

1년 전과 비교해도 많아졌습니다.

4월에 하락 전환했던 매매가도 짧은 조정기를 거친 뒤 지난달 다시 오름세로 돌아섰습니다.

6·17 대책 발표 이전까지 집계한 결과지만, 그 뒤에도 잠실 등 고가 아파트의 최고가 경신은 이어지고 있습니다.

전세 시장도 불안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지난달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오름폭을 더 키우며 11개월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특히 전·월세 거래량은 6천여 건에 불과했습니다.

5월에 이어 두 달 연속 만 건 아래로 떨어져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후 최저치 기록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실거주 요건 강화 등 규제가 이어지면서 전세 물건 자체가 준 반면, 청약 대기 증가로 수요는 늘어 공급 부족 우려가 커졌다는 분석입니다.

[부동산 중개인/음성변조 : "좋은 지역은 자꾸 올라요. 눈에 띄게 팍 오른 건 아닌데 조금씩 5% 이내 정도는 다 오른 것 같아요."]

정부는 발표된 부동산 대책들이 종합적으로 작동하고 있다는 입장.

하지만 일부 입법이 지연되고 있는 데다 서울을 중심으로 매매가와 전셋값이 동시에 불안한 모습을 보이면서 부동산 시장의 혼란은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천효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