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동계 1만 원 vs 경영계 8,410원…4차 회의 합의 안돼
입력 2020.07.01 (20:14) 수정 2020.07.01 (20:28)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노동계 1만 원 vs 경영계 8,410원…4차 회의 합의 안돼
동영상영역 끝
노사 양측이 내년도 최저임금을 결정하는 최저임금위원회에 최초 요구안을 제출하고 논의를 진행했지만 합의에 이르진 못했습니다.

노동계는 내년도 최저임금 최초 요구안을 올해보다 16.4% 인상한 시급 1만 원으로 제출했습니다.

경영계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경영 악화를 이유로 올해 8,590원 보다 2.1% 삭감한 8,410원으로 제출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 양측이 입장 차를 좁히지 못하자 박준식 최저임금위원회 위원장은 양측에 서로 납득할 수 있을만한 1차 수정안을 다음 회의에 제출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 노동계 1만 원 vs 경영계 8,410원…4차 회의 합의 안돼
    • 입력 2020.07.01 (20:14)
    • 수정 2020.07.01 (20:28)
    뉴스7(부산)
노동계 1만 원 vs 경영계 8,410원…4차 회의 합의 안돼
노사 양측이 내년도 최저임금을 결정하는 최저임금위원회에 최초 요구안을 제출하고 논의를 진행했지만 합의에 이르진 못했습니다.

노동계는 내년도 최저임금 최초 요구안을 올해보다 16.4% 인상한 시급 1만 원으로 제출했습니다.

경영계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경영 악화를 이유로 올해 8,590원 보다 2.1% 삭감한 8,410원으로 제출했습니다.

오늘 회의에서 양측이 입장 차를 좁히지 못하자 박준식 최저임금위원회 위원장은 양측에 서로 납득할 수 있을만한 1차 수정안을 다음 회의에 제출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됩니다.
    지금까지의 스크랩 내역이 필요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 신청해주시면 제공해드리겠습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