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모빌레, 37경기 36골…‘세리에A 득점왕+유러피언 골든볼’
입력 2020.08.02 (10:11) 연합뉴스
임모빌레, 37경기 36골…‘세리에A 득점왕+유러피언 골든볼’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라치오의 '골잡이' 치로 임모빌레(30·이탈리아)가 세리에A 득점왕과 유러피언 골든볼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임모빌레는 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산 파올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나폴리와 2019-2020 세리에A 38라운드 최종전에서 1-1로 팽팽하던 전반 22분 동점 골을 터트렸다.

라치오는 임모빌레의 동점 골에도 후반에 2골을 더 내줘 1-3으로 패했고, 승점 78로 시즌을 마무리하며 3위 아탈란타와 승점이 같았지만 골 득실에서 밀려 4위로 시즌을 마쳤다.

임모빌레는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37경기에 출전해 36골을 기록하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31골)를 5골 차로 따돌리고 당당히 득점왕에 올랐다. 호날두는 이날 치러진 AS로마와 38라운드 최종전에 결장했다.

임모빌레의 이번 시즌 36골은 2015-2016시즌 곤살로 이과인(36골)이 작성한 세리에A 역대 한 시즌 최다 골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기록이다.

이로써 임모빌레는 2013-2014시즌(22골)과 2017-2018시즌(28골·공동 1위)에 이어 세 번째 세리에A 득점왕을 차지했다.

더불어 임모빌레는 독일 분데스리가 득점왕인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34골)를 제치고 유럽 프로리그 선수들 가운데 가장 많은 득점을 올리면서 '유러피언 골든볼' 영예까지 안았다..

세리에A 소속 선수가 유러피언 골든볼을 차지한 것은 2006-2007시즌 프란체스코 토티(26골) 이후 13년 만이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임모빌레, 37경기 36골…‘세리에A 득점왕+유러피언 골든볼’
    • 입력 2020.08.02 (10:11)
    연합뉴스
임모빌레, 37경기 36골…‘세리에A 득점왕+유러피언 골든볼’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라치오의 '골잡이' 치로 임모빌레(30·이탈리아)가 세리에A 득점왕과 유러피언 골든볼의 두 마리 토끼를 잡았다.

임모빌레는 2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산 파올로 스타디움에서 열린 나폴리와 2019-2020 세리에A 38라운드 최종전에서 1-1로 팽팽하던 전반 22분 동점 골을 터트렸다.

라치오는 임모빌레의 동점 골에도 후반에 2골을 더 내줘 1-3으로 패했고, 승점 78로 시즌을 마무리하며 3위 아탈란타와 승점이 같았지만 골 득실에서 밀려 4위로 시즌을 마쳤다.

임모빌레는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37경기에 출전해 36골을 기록하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31골)를 5골 차로 따돌리고 당당히 득점왕에 올랐다. 호날두는 이날 치러진 AS로마와 38라운드 최종전에 결장했다.

임모빌레의 이번 시즌 36골은 2015-2016시즌 곤살로 이과인(36골)이 작성한 세리에A 역대 한 시즌 최다 골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기록이다.

이로써 임모빌레는 2013-2014시즌(22골)과 2017-2018시즌(28골·공동 1위)에 이어 세 번째 세리에A 득점왕을 차지했다.

더불어 임모빌레는 독일 분데스리가 득점왕인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34골)를 제치고 유럽 프로리그 선수들 가운데 가장 많은 득점을 올리면서 '유러피언 골든볼' 영예까지 안았다..

세리에A 소속 선수가 유러피언 골든볼을 차지한 것은 2006-2007시즌 프란체스코 토티(26골) 이후 13년 만이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