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CCTV로 보는 피해 상황
입력 2020.08.02 (17:36) 수정 2020.08.02 (17:39)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CCTV로 보는 피해 상황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 시각 집중 호우로 산사태나 도로 침수로 차량 통행에 어려움을 겪는 곳이 많습니다.

주의해야 할 지역 어디인지 재난스튜디오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이예진 기자, 도로가 유실되거나 산사태로 폐쇄된 곳도 있나보네요.

[리포트]

네 앞서 보신 것처럼 비구름이 중부지방에 머물면서 피해도 이 지역에 집중돼 있습니다.

먼저 충청북도 지나는 중부고속도로입니다.

음성휴게소 근천데, 아까까지만 해도 앞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내리던 비가 지금은 어느정도 그친 모습이고요.

이젠 복구작업도 뚜렷하게 보입니다.

흙더미가 쏟아진 것은 물론 나무가 뿌리까지 뽑혀 도로에 나뒹굴었는데요.

아직 정리가 끝나지 않아 양방향 통행을 막고 있습니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차량 정체가 심한 곳도 있습니다.

조금 전 보신 복구현장 근처 일죽IC입니다.

보시다시피 경찰차가 남이방면 차로를 통제하고 있습니다.

우회를 하기 위해 고속도로를 빠져나가는 차량들이 도로에 가득한데요.

오전 7시쯤 비탈면의 토사가 유실돼 복구공사가 이뤄지고 있다며 다른 노선으로 우회해달라고 도로공사 측이 밝혔습니다.

이번에 호우가 집중됐던 곳 중 하나가 충북 제천이었죠.

제천 곳곳에서 빗물에 토사가 유실돼 도로 통행이 통제됐습니다.

새벽 5시에 산사태가 난 지역인데요.

굴착기 두대와 대형 화물차량까지 동원됐지만 지금 10시간 가까이 복구가 진행 중입니다.

이 지역에 곧 또 다시 큰 비가 예고돼 있어 작업에 속도를 내는 모습입니다.

다음은 KBS 재난 CCTV로 서울 상황을 보겠습니다.

송파구의 탄천 주차장 입니다.

한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주차장에 물이 차올랐습니다.

주차장인지, 강인지 구분하기 어려운 모습인데요.

다행히 차는 미리 다 대피를 한 상황입니다.

다음은 서울 마포구 성산교 부근입니다.

한강 물이 불어난 모습 볼 수 있습니다.

아직 보행로까지 물이 넘치진 않았는데요.

하지만 팔당댐 방류로 한강 수위 상승이 예상됩니다.

현재 잠수교는 보행자 진입이 통제된 상태입니다.

계속해서 수도권에 강한 비가 예상된 만큼, 범람 위험이 있는 하천 근처에 가는 것은 삼가고 안전한 곳에 머물러야 합니다.

지금까지 재난방송센터에서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 CCTV로 보는 피해 상황
    • 입력 2020.08.02 (17:36)
    • 수정 2020.08.02 (17:39)
    뉴스 5
CCTV로 보는 피해 상황
[앵커]

이 시각 집중 호우로 산사태나 도로 침수로 차량 통행에 어려움을 겪는 곳이 많습니다.

주의해야 할 지역 어디인지 재난스튜디오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이예진 기자, 도로가 유실되거나 산사태로 폐쇄된 곳도 있나보네요.

[리포트]

네 앞서 보신 것처럼 비구름이 중부지방에 머물면서 피해도 이 지역에 집중돼 있습니다.

먼저 충청북도 지나는 중부고속도로입니다.

음성휴게소 근천데, 아까까지만 해도 앞이 보이지 않을 정도로 내리던 비가 지금은 어느정도 그친 모습이고요.

이젠 복구작업도 뚜렷하게 보입니다.

흙더미가 쏟아진 것은 물론 나무가 뿌리까지 뽑혀 도로에 나뒹굴었는데요.

아직 정리가 끝나지 않아 양방향 통행을 막고 있습니다.

상황이 이렇다보니 차량 정체가 심한 곳도 있습니다.

조금 전 보신 복구현장 근처 일죽IC입니다.

보시다시피 경찰차가 남이방면 차로를 통제하고 있습니다.

우회를 하기 위해 고속도로를 빠져나가는 차량들이 도로에 가득한데요.

오전 7시쯤 비탈면의 토사가 유실돼 복구공사가 이뤄지고 있다며 다른 노선으로 우회해달라고 도로공사 측이 밝혔습니다.

이번에 호우가 집중됐던 곳 중 하나가 충북 제천이었죠.

제천 곳곳에서 빗물에 토사가 유실돼 도로 통행이 통제됐습니다.

새벽 5시에 산사태가 난 지역인데요.

굴착기 두대와 대형 화물차량까지 동원됐지만 지금 10시간 가까이 복구가 진행 중입니다.

이 지역에 곧 또 다시 큰 비가 예고돼 있어 작업에 속도를 내는 모습입니다.

다음은 KBS 재난 CCTV로 서울 상황을 보겠습니다.

송파구의 탄천 주차장 입니다.

한강 수위가 높아지면서 주차장에 물이 차올랐습니다.

주차장인지, 강인지 구분하기 어려운 모습인데요.

다행히 차는 미리 다 대피를 한 상황입니다.

다음은 서울 마포구 성산교 부근입니다.

한강 물이 불어난 모습 볼 수 있습니다.

아직 보행로까지 물이 넘치진 않았는데요.

하지만 팔당댐 방류로 한강 수위 상승이 예상됩니다.

현재 잠수교는 보행자 진입이 통제된 상태입니다.

계속해서 수도권에 강한 비가 예상된 만큼, 범람 위험이 있는 하천 근처에 가는 것은 삼가고 안전한 곳에 머물러야 합니다.

지금까지 재난방송센터에서 KBS 뉴스 이예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