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임진강 필승교 대피 수위 넘어…“주민·행락객 주의”
입력 2020.08.03 (00:30) 수정 2020.08.03 (00:32) 사회
임진강 필승교 대피 수위 넘어…“주민·행락객 주의”
경기도는 집중 호우로 어제 저녁 9시 50분 임진강 최북단 필승교 수위가 행락객 대피 수위 1m를 넘었다며 연천·파주지역에 주의를 당부하는 재난 문자를 발송했습니다.

한탄강과 임진강이 만나는 지점인 연천군 사랑교 수위는 어제 오후 11시 기준 3.35m로 평소 수위 1m보다 3배 높습니다.

기상청은 오늘까지 이 지역에 최대 300㎜의 비가 예상된다며 많은 비로 지반이 약해지는 만큼 시설물 관리와 안전에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임진강 필승교 대피 수위 넘어…“주민·행락객 주의”
    • 입력 2020.08.03 (00:30)
    • 수정 2020.08.03 (00:32)
    사회
임진강 필승교 대피 수위 넘어…“주민·행락객 주의”
경기도는 집중 호우로 어제 저녁 9시 50분 임진강 최북단 필승교 수위가 행락객 대피 수위 1m를 넘었다며 연천·파주지역에 주의를 당부하는 재난 문자를 발송했습니다.

한탄강과 임진강이 만나는 지점인 연천군 사랑교 수위는 어제 오후 11시 기준 3.35m로 평소 수위 1m보다 3배 높습니다.

기상청은 오늘까지 이 지역에 최대 300㎜의 비가 예상된다며 많은 비로 지반이 약해지는 만큼 시설물 관리와 안전에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

    알려드립니다
    KBS 뉴스홈페이지의 스크랩 서비스가 2020년 7월 24일(금) 부로 종료되었습니다.
    사전에 스크랩 내역을 신청하신 이용자께서는 전용 게시판[바로가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그동안 스크랩 서비스를 이용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