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전국 집중호우
시장은 물에 잠기고 다리는 주저앉고…제보로 본 남부지방 폭우
입력 2020.08.07 (21:01) 수정 2020.08.07 (21:5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7일) 오후부터 남부지방에 갑자기 강한 비가 내리면서 시청자 제보도 이어졌습니다.

도로가 물에 잠겨 위험한 지역, 또 폭우에 침수된 마을 상황 등을 전해주셨습니다.

홍진아 기잡니다.

[리포트]

차량이 지나는 다리 바로 밑까지 거센 파도처럼 물이 들이칩니다.

산책로가 있었던 자리는 하천으로 변했습니다.

오늘(7일) 오후 광주 서구 양동시장 인근 모습입니다.

도심을 흐르는 하천이 범람하면서 상인들에게는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일하다 놀란 상인들은 급히 가게 문을 닫고, 대피해야 했습니다.

아파트 단지에 주차된 차량들이 물에 잠겼습니다.

허리까지 물이 찬 상태로 한 주민이 차 문을 열어보려고 하지만 잘 열리지 않습니다.

퇴근길, 차들이 많이 오가는 도로 한 가운데에서 하수가 솟구쳐 오릅니다.

갑작스럽게 많은 비로 맨홀 뚜껑이 열리며 하수가 역류한겁니다.

마을로 연결되는 다리 한 가운데가 푹 주저 앉았습니다.

다리 입구, 통제선 너머로 발이 묶인 주민들 십여 명의 모습도 보입니다.

광주 지역 피해 제보가 가장 많았는데, 광주 광산구의 한 아파트에서는 뒷산에서 토사가 쏟아져 차량 한 대를 덮쳤습니다.

또 곳곳의 주택가와 주차된 차량이 침수됐습니다.

전남 지역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전남 화순군에 있는 한 중학교 운동장인데, 완전히 물에 잠겼습니다.

화순읍 삼천리에 있는 한 다리는 거센 물살에 주저앉았습니다.

현재까지도 복구가 안 돼 양방향이 통제되고 있어 우회 도로를 이용해야 합니다.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도 피해 제보가 이어졌습니다.

대구 북구에서 물이 범람하면서 산책로였던 길이 침수됐고, 경북 김천에서는 계속 비가 내리면서 주택 지붕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KBS 뉴스 홍진아입니다.

영상편집:김유진
  • 시장은 물에 잠기고 다리는 주저앉고…제보로 본 남부지방 폭우
    • 입력 2020-08-07 21:05:20
    • 수정2020-08-07 21:58:19
    뉴스 9
[앵커]

오늘(7일) 오후부터 남부지방에 갑자기 강한 비가 내리면서 시청자 제보도 이어졌습니다.

도로가 물에 잠겨 위험한 지역, 또 폭우에 침수된 마을 상황 등을 전해주셨습니다.

홍진아 기잡니다.

[리포트]

차량이 지나는 다리 바로 밑까지 거센 파도처럼 물이 들이칩니다.

산책로가 있었던 자리는 하천으로 변했습니다.

오늘(7일) 오후 광주 서구 양동시장 인근 모습입니다.

도심을 흐르는 하천이 범람하면서 상인들에게는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일하다 놀란 상인들은 급히 가게 문을 닫고, 대피해야 했습니다.

아파트 단지에 주차된 차량들이 물에 잠겼습니다.

허리까지 물이 찬 상태로 한 주민이 차 문을 열어보려고 하지만 잘 열리지 않습니다.

퇴근길, 차들이 많이 오가는 도로 한 가운데에서 하수가 솟구쳐 오릅니다.

갑작스럽게 많은 비로 맨홀 뚜껑이 열리며 하수가 역류한겁니다.

마을로 연결되는 다리 한 가운데가 푹 주저 앉았습니다.

다리 입구, 통제선 너머로 발이 묶인 주민들 십여 명의 모습도 보입니다.

광주 지역 피해 제보가 가장 많았는데, 광주 광산구의 한 아파트에서는 뒷산에서 토사가 쏟아져 차량 한 대를 덮쳤습니다.

또 곳곳의 주택가와 주차된 차량이 침수됐습니다.

전남 지역 피해도 잇따랐습니다.

전남 화순군에 있는 한 중학교 운동장인데, 완전히 물에 잠겼습니다.

화순읍 삼천리에 있는 한 다리는 거센 물살에 주저앉았습니다.

현재까지도 복구가 안 돼 양방향이 통제되고 있어 우회 도로를 이용해야 합니다.

대구와 경북 지역에서도 피해 제보가 이어졌습니다.

대구 북구에서 물이 범람하면서 산책로였던 길이 침수됐고, 경북 김천에서는 계속 비가 내리면서 주택 지붕이 무너져 내렸습니다.

KBS 뉴스 홍진아입니다.

영상편집:김유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