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오늘부터 대형 빵집도 포장·배달만 허용…“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으로 지정”
입력 2020.09.07 (21:26) 수정 2020.09.07 (22:1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 적용 범위가 확대돼, 오늘(7일)부터는 프랜차이즈형 빵집이나 빙수집도 매장에서 음식을 먹을 수 없습니다.

또 전국에서 시행 중인 거리두기 2단계를 추석연휴에 적용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민정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빵집 안의 탁자와 의자가 모두 치워졌습니다.

그동안 매장 내에서 음식을 먹을 수 있었지만, 프랜차이즈형 제과점과 아이스크림 가게도 오늘부터 금지됐습니다.

수도권의 2.5단계 거리두기가 13일까지 한 주 더 연장됐고 일부 업장으로 더 확대된 겁니다.

이에 따라 프랜차이즈형 커피점뿐만 아니라 빵집, 빙수점 등에서도 포장과 배달만 할 수 있습니다.

[제과점 직원/음성변조 : "대부분 다 알고 오시는데 (오셨다가) 그냥 돌아가시는 분들도 있고…"]

학원뿐 아니라 직업훈련기관도 원격 수업만 가능합니다.

민족 대이동이 예정돼 있는 추석 연휴의 방역 대책도 고심 중입니다.

지난 5월과 8월 연휴 뒤에 대규모 집단감염 급증 현상을 반복했던 경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정부는 30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추석 연휴 기간을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할 예정입니다.

전국의 거리두기 2단계 조처는 20일까지 예정돼 있지만 연휴 기간에 추가로 적용하겠다는 겁니다.

연휴 전까지 환자 발생 상황을 지켜보면서 유흥시설 같은 고위험시설 운영 중단 등의 세부 내용을 준비 중입니다.

또 추석 연휴 때 이동 자제를 유도하기 위해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를 없애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윤태호/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 : "특히 치명률이 높게 나타나는 어르신이 계신 가정은 더욱 이동을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대인 접촉을 최소화해 주시기 바랍니다."]

최근 집단감염이 잇따라 발생한 콜센터와 육가공업체, 물류센터 등 민간 사업장 점검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능후/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 : "아직 다중이 이용하는 식당 공간 등에서 거리두기가 다소 미흡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아울러 추석 연휴 기간 외국인노동자들이 주로 근무하는 업체들을 점검하고 이동과 모임을 자제하도록 권고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촬영기자:윤대민/영상편집:최찬종/그래픽:채상우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 오늘부터 대형 빵집도 포장·배달만 허용…“추석 연휴 특별방역기간으로 지정”
    • 입력 2020-09-07 21:27:27
    • 수정2020-09-07 22:13:39
    뉴스 9
[앵커]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 적용 범위가 확대돼, 오늘(7일)부터는 프랜차이즈형 빵집이나 빙수집도 매장에서 음식을 먹을 수 없습니다.

또 전국에서 시행 중인 거리두기 2단계를 추석연휴에 적용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있습니다.

민정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빵집 안의 탁자와 의자가 모두 치워졌습니다.

그동안 매장 내에서 음식을 먹을 수 있었지만, 프랜차이즈형 제과점과 아이스크림 가게도 오늘부터 금지됐습니다.

수도권의 2.5단계 거리두기가 13일까지 한 주 더 연장됐고 일부 업장으로 더 확대된 겁니다.

이에 따라 프랜차이즈형 커피점뿐만 아니라 빵집, 빙수점 등에서도 포장과 배달만 할 수 있습니다.

[제과점 직원/음성변조 : "대부분 다 알고 오시는데 (오셨다가) 그냥 돌아가시는 분들도 있고…"]

학원뿐 아니라 직업훈련기관도 원격 수업만 가능합니다.

민족 대이동이 예정돼 있는 추석 연휴의 방역 대책도 고심 중입니다.

지난 5월과 8월 연휴 뒤에 대규모 집단감염 급증 현상을 반복했던 경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정부는 30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추석 연휴 기간을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할 예정입니다.

전국의 거리두기 2단계 조처는 20일까지 예정돼 있지만 연휴 기간에 추가로 적용하겠다는 겁니다.

연휴 전까지 환자 발생 상황을 지켜보면서 유흥시설 같은 고위험시설 운영 중단 등의 세부 내용을 준비 중입니다.

또 추석 연휴 때 이동 자제를 유도하기 위해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를 없애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윤태호/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 : "특히 치명률이 높게 나타나는 어르신이 계신 가정은 더욱 이동을 자제해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대인 접촉을 최소화해 주시기 바랍니다."]

최근 집단감염이 잇따라 발생한 콜센터와 육가공업체, 물류센터 등 민간 사업장 점검도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능후/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 : "아직 다중이 이용하는 식당 공간 등에서 거리두기가 다소 미흡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아울러 추석 연휴 기간 외국인노동자들이 주로 근무하는 업체들을 점검하고 이동과 모임을 자제하도록 권고할 계획입니다.

KBS 뉴스 민정희입니다.

촬영기자:윤대민/영상편집:최찬종/그래픽:채상우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Issue.html?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