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오늘부터 온누리상품권 10% 할인…연휴 열차역 마스크 45% 할인
입력 2020.09.21 (00:01) 수정 2020.09.21 (00:02) 경제
오늘(21일)부터 온누리상품권을 10% 싸게 살 수 있고 모바일 상품권 구매 혜택도 늘어나는 등 각종 추석 민생안정대책을 다음 주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기획재정부가 밝혔습니다.

온누리상품권의 경우 오늘부터 액면 금액의 1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고 종이 상품권은 이번 달에 한해 1인당 구매 한도가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커지고, 모바일상품권은 연말까지 월 7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됩니다.

종이 온누리상품권은 우체국이나 시중은행에서 신분증을 제시하고 현금으로 구매해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통시장과 중소형 마트에서 농수산물을 살 때 최대 1만 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 110억 원어치도 풀릴 예정입니다.

또 추석 연휴 전날인 오는 29일부터 마지막 날인 다음 달 4일까지 6일 동안 전국 열차역 편의점 282곳에서 마스크가 작게는 16.7%에서 많게는 44.9% 할인된 가격에 판매됩니다.

직원들에게 추석 선물을 준 기업들은 내년에 부가가치세 비과세 혜택을 더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는 기업이 명절, 생일, 경조사 선물을 줄 때 사원 1인당 연간 10만 원까지 부가세 면세 혜택을 받았지만, 앞으로는 결혼과 출산 등 비정기적 경조사와 생일, 명절 등 정기적 경조사 각각 10만 원씩 총 20만 원이 비과세됩니다.

정부는 이번 추석부터 혜택이 적용될 수 있도록 부가가치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오늘부터 온누리상품권 10% 할인…연휴 열차역 마스크 45% 할인
    • 입력 2020-09-21 00:01:29
    • 수정2020-09-21 00:02:29
    경제
오늘(21일)부터 온누리상품권을 10% 싸게 살 수 있고 모바일 상품권 구매 혜택도 늘어나는 등 각종 추석 민생안정대책을 다음 주부터 본격 시행한다고 기획재정부가 밝혔습니다.

온누리상품권의 경우 오늘부터 액면 금액의 1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고 종이 상품권은 이번 달에 한해 1인당 구매 한도가 5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커지고, 모바일상품권은 연말까지 월 7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됩니다.

종이 온누리상품권은 우체국이나 시중은행에서 신분증을 제시하고 현금으로 구매해야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통시장과 중소형 마트에서 농수산물을 살 때 최대 1만 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는 쿠폰 110억 원어치도 풀릴 예정입니다.

또 추석 연휴 전날인 오는 29일부터 마지막 날인 다음 달 4일까지 6일 동안 전국 열차역 편의점 282곳에서 마스크가 작게는 16.7%에서 많게는 44.9% 할인된 가격에 판매됩니다.

직원들에게 추석 선물을 준 기업들은 내년에 부가가치세 비과세 혜택을 더 많이 받을 수 있습니다. 지금까지는 기업이 명절, 생일, 경조사 선물을 줄 때 사원 1인당 연간 10만 원까지 부가세 면세 혜택을 받았지만, 앞으로는 결혼과 출산 등 비정기적 경조사와 생일, 명절 등 정기적 경조사 각각 10만 원씩 총 20만 원이 비과세됩니다.

정부는 이번 추석부터 혜택이 적용될 수 있도록 부가가치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입법 예고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