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평택 진위향교 근처서 80대 여성 실종 10시간만에 구조
입력 2020.09.28 (04:02) 수정 2020.09.28 (05:22) 사회
어제(27일) 밤 10시쯤 경기 평택시 진위면 진위향교 근처에서 83살 여성 A 씨가 실종 신고 약 10시간 만에 소방대원과 경찰에 의해 구조됐습니다.

발견 당시 A 씨는 머리가 배수로에 낀 상태였으며, 소방대원들이 A 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소방당국은 어제 오후 1시 10분쯤 A 씨 가족의 실종신고를 접수하고 소방대원 29명을 투입해 경찰과 함께 수색 작업을 벌였습니다.

수색 작업에는 시민경찰견이 자원봉사 형태로 투입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시청자 노일호님 제보]
  • 경기 평택 진위향교 근처서 80대 여성 실종 10시간만에 구조
    • 입력 2020-09-28 04:02:00
    • 수정2020-09-28 05:22:35
    사회
어제(27일) 밤 10시쯤 경기 평택시 진위면 진위향교 근처에서 83살 여성 A 씨가 실종 신고 약 10시간 만에 소방대원과 경찰에 의해 구조됐습니다.

발견 당시 A 씨는 머리가 배수로에 낀 상태였으며, 소방대원들이 A 씨를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소방당국은 어제 오후 1시 10분쯤 A 씨 가족의 실종신고를 접수하고 소방대원 29명을 투입해 경찰과 함께 수색 작업을 벌였습니다.

수색 작업에는 시민경찰견이 자원봉사 형태로 투입되기도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시청자 노일호님 제보]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