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대선 지지율 여론조사 “트럼프 41%·바이든 54%”
입력 2020.10.02 (06:22) 수정 2020.10.02 (06:34)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두 자릿수 차로 앞서고 있다는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미 CNBC와 체인지리서치가 첫 대선 TV토론이 열렸던 지난달 29일 밤부터 30일까지 전국 유권자 925명을 상대로 벌인 여론조사(오차범위 ±3.22%포인트) 결과 응답자의 54%는 바이든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는 응답자는 41%였습니다.

796명을 대상으로 한 1차 TV 토론과 관련한 조사(오차범위 ±3.47%포인트)에서는 53%가 바이든 후보가 더 잘했다고 답했고, 트럼프 대통령의 손을 든 응답자는 29%였습니다.

특히 조사 대상자의 77%는 1차 토론이 자신들이 미국인임을 자랑스럽게 느끼지 못하게 했다고 답했습니다. 더힐은 "토론에 대한 대중의 암울한 인식을 강조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지난달 29일 열린 첫 TV 토론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바이든 후보의 발언 도중 번번이 끼어들며 방해해 토론이 원만히 진행되지 못했습니다. 바이든 후보 역시 트럼프 대통령 발언을 중간에서 자르기도 했고, 두 후보가 동시에 설전을 벌여 말이 뒤엉키는 상황도 빈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美 대선 지지율 여론조사 “트럼프 41%·바이든 54%”
    • 입력 2020-10-02 06:22:04
    • 수정2020-10-02 06:34:13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두 자릿수 차로 앞서고 있다는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정치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미 CNBC와 체인지리서치가 첫 대선 TV토론이 열렸던 지난달 29일 밤부터 30일까지 전국 유권자 925명을 상대로 벌인 여론조사(오차범위 ±3.22%포인트) 결과 응답자의 54%는 바이든 후보를 지지한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을 지지한다는 응답자는 41%였습니다.

796명을 대상으로 한 1차 TV 토론과 관련한 조사(오차범위 ±3.47%포인트)에서는 53%가 바이든 후보가 더 잘했다고 답했고, 트럼프 대통령의 손을 든 응답자는 29%였습니다.

특히 조사 대상자의 77%는 1차 토론이 자신들이 미국인임을 자랑스럽게 느끼지 못하게 했다고 답했습니다. 더힐은 "토론에 대한 대중의 암울한 인식을 강조한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지난달 29일 열린 첫 TV 토론에선 트럼프 대통령이 바이든 후보의 발언 도중 번번이 끼어들며 방해해 토론이 원만히 진행되지 못했습니다. 바이든 후보 역시 트럼프 대통령 발언을 중간에서 자르기도 했고, 두 후보가 동시에 설전을 벌여 말이 뒤엉키는 상황도 빈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