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신규확진 121명…“국내발생 4주 만에 세자릿수”
입력 2020.10.22 (09:31) 수정 2020.10.22 (10:14) 사회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100명을 넘어섰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4일 이후 약 한 달 만에 세자릿수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22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121명, 누적 확진자 수는 총 2만 5천 543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 발생은 104명, 해외 유입은 17명입니다. 지역별로는 경기에서 62명으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고, 서울 18명, 충남 11명, 부산 5명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수가 100명을 넘어선 것은 지난달 24일 109명이 나온 이후 처음입니다. 해외 유입까지 합한 전체 신규 확진자 수도 지난 15일 이후 일주일 만에 100명을 넘었습니다.

위중 중증 환자 수는 8명 줄어 62명이며, 확진자 중 사망자는 3명이 추가로 확인돼 누적 45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치명률은 1.77%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 ‘코로나19’ 신규확진 121명…“국내발생 4주 만에 세자릿수”
    • 입력 2020-10-22 09:31:54
    • 수정2020-10-22 10:14:29
    사회
코로나19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다시 100명을 넘어섰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4일 이후 약 한 달 만에 세자릿수로 나타났습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오늘(22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121명, 누적 확진자 수는 총 2만 5천 543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 발생은 104명, 해외 유입은 17명입니다. 지역별로는 경기에서 62명으로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왔고, 서울 18명, 충남 11명, 부산 5명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 수가 100명을 넘어선 것은 지난달 24일 109명이 나온 이후 처음입니다. 해외 유입까지 합한 전체 신규 확진자 수도 지난 15일 이후 일주일 만에 100명을 넘었습니다.

위중 중증 환자 수는 8명 줄어 62명이며, 확진자 중 사망자는 3명이 추가로 확인돼 누적 453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치명률은 1.77%입니다.
▶ ‘ 코로나19 현황과 대응’ 최신 기사 보기
http://news.kbs.co.kr/news/list.do?icd=19588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