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면적 지난해보다 20% 늘어
입력 2020.12.23 (07:48) 수정 2020.12.23 (08:30)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태풍이나 우박 등 자연재해에 대비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이 갈수록 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에 따르면 사과와 배, 단감, 벼 등 67개 품목의 올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면적은 지난해보다 20% 증가한 9만 7백여 헥타르에 이릅니다.

가입 농가 역시 지난해보다 29% 늘어난 5만 5천8백여 호로 집계됐습니다.

전라북도는 재난지원금과 별도인 재해보험금 천 3백여억 원을 이달 안에 농가에 지급할 예정입니다.
  •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면적 지난해보다 20% 늘어
    • 입력 2020-12-23 07:48:58
    • 수정2020-12-23 08:30:17
    뉴스광장(전주)
태풍이나 우박 등 자연재해에 대비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이 갈수록 늘고 있습니다.

전라북도에 따르면 사과와 배, 단감, 벼 등 67개 품목의 올해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면적은 지난해보다 20% 증가한 9만 7백여 헥타르에 이릅니다.

가입 농가 역시 지난해보다 29% 늘어난 5만 5천8백여 호로 집계됐습니다.

전라북도는 재난지원금과 별도인 재해보험금 천 3백여억 원을 이달 안에 농가에 지급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