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훈민정음 해례본이 뭐길래…1조원 가치 있나?
오는 4월 12일 재보궐 선거에 유일하게 국회의원 선거가 치러지는 곳이 경북 상주·군위·의성·청송...
중국발 ‘몸캠 피싱’ 기승…몸통은 어디에?
중국발 ‘몸캠 피싱’ 기승…몸통은 어디에?
중국발 '몸캠 피싱'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몸캠 피싱'은 스마트폰 카메라와 '보이스 피싱'이 결합한 새로운 사이버범죄 중 하나다. 영상 채팅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신종 마약 밀수·투약 원어민 교사 등 18명 적발
입력 2014.01.06 (10:27) | 수정 2014.01.06 (15:19) 단신뉴스
대구지방검찰청은 신종마약인 이른바 스파이스와 디메틸트립타민 등을 밀수입하거나 투약,또는 판매한 혐의로 원어민 교사 E모 씨와 미 군속 A모 씨 등 15명을 기소하고 달아난 3명을 지명수배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2년 9월부터 지난해 11월 사이 여러 차례 인터넷으로 신종마약을 주문하고 국제우편 방식으로 밀반입해 투약하거나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등에게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적발된 이들은 현직 원어민 초.중 교사가 2명, 대학교 어학원 강사 2명,사설학원 강사 6명, 미군속 3명 등입니다.
  • 신종 마약 밀수·투약 원어민 교사 등 18명 적발
    • 입력 2014.01.06 (10:27)
    • 수정 2014.01.06 (15:19)
    단신뉴스
대구지방검찰청은 신종마약인 이른바 스파이스와 디메틸트립타민 등을 밀수입하거나 투약,또는 판매한 혐의로 원어민 교사 E모 씨와 미 군속 A모 씨 등 15명을 기소하고 달아난 3명을 지명수배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2년 9월부터 지난해 11월 사이 여러 차례 인터넷으로 신종마약을 주문하고 국제우편 방식으로 밀반입해 투약하거나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등에게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적발된 이들은 현직 원어민 초.중 교사가 2명, 대학교 어학원 강사 2명,사설학원 강사 6명, 미군속 3명 등입니다.
카카오친구
특파원리포트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