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패밀리 레스토랑 만족도 가장 높은 곳은?
입력 2014.06.10 (13:30) 경제


패밀리 레스토랑 중 소비자 만족도가 가장 높은 곳은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외식 장소로 인기가 많은 패밀리 레스토랑 중 규모가 큰 다섯 개 업체를 대상으로 서비스 만족도 비교와 할인·혜택서비스 문제점을 조사한 결과, 아웃백이 5점 만점에 3.64점을 기록해 가장 높았다고 오늘(10일) 밝혔다.

아웃백에 이어 블랙스미스(3.56점), T.G.I.프라이데이스(3.55점), 빕스(3.50점), 애슐리(3.48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 업체의 만족도 평균은 3.55점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4월 기준 최근 2주 이내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한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통해 이뤄졌다.

부문별 만족도를 살펴보면, 아웃백이 서비스 체험, 서비스 운영 및 관리, 직원 서비스 등 3개 부문에서 가장 점수가 높았다. 이용 편의성은 빕스(VIPS)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고, 상품 구성 요인 부문은 애슐리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다.

소비자들이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할 때 주로 이용하는 할인·혜택서비스 유형은 통신사 할인과 신용카드 할인(각 35.6%)이 가장 많았다. 이어 멤버십 할인서비스(20.7%), 신용카드 포인트 결제서비스(3.8%) 등의 순이었다.

반면 멤버십 포인트 결제서비스(포인트 결제) 이용율은 2.8%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 포인트 결제를 하지 않는 이유로는 중복할인 불가(33.0%), 한도가 정해져 있어서(24.0%), 유효기간이 짧아서(21.0%), 사용단위가 정해져 있어서(12.0%) 등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 측은 "포인트 결제가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하도록 하기 위한 마케팅 차원의 도구로 사용되는 것"이라며 "이런 요건 때문에 소비자가 실질적인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소비자원은 최근 일부 신용카드에 도입된 포인트 유효기간 연장, 사용 최저한도 폐지, 1포인트 단위 사용 등의 자율개선 사항을 업계에 권고할 예정이다.

한편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코리아는 유한회사로 연간 매출액이 공개되지 않는다. T.G.I.프라이데이스는 롯데그룹 계열사인 롯데리아가 운영하고 있고, 빕스와 애슐리는 각각 CJ그룹 계열인 CJ푸드빌과 이랜드그룹 계열인 이랜드파크가 맡고 있다. 블랙스미스는 카페베네가 운영하다가 사업이 부진하자 매각한 브랜드이다.
  • 패밀리 레스토랑 만족도 가장 높은 곳은?
    • 입력 2014.06.10 (13:30)
    경제


패밀리 레스토랑 중 소비자 만족도가 가장 높은 곳은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외식 장소로 인기가 많은 패밀리 레스토랑 중 규모가 큰 다섯 개 업체를 대상으로 서비스 만족도 비교와 할인·혜택서비스 문제점을 조사한 결과, 아웃백이 5점 만점에 3.64점을 기록해 가장 높았다고 오늘(10일) 밝혔다.

아웃백에 이어 블랙스미스(3.56점), T.G.I.프라이데이스(3.55점), 빕스(3.50점), 애슐리(3.48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 업체의 만족도 평균은 3.55점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4월 기준 최근 2주 이내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한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을 통해 이뤄졌다.

부문별 만족도를 살펴보면, 아웃백이 서비스 체험, 서비스 운영 및 관리, 직원 서비스 등 3개 부문에서 가장 점수가 높았다. 이용 편의성은 빕스(VIPS)가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고, 상품 구성 요인 부문은 애슐리의 만족도가 가장 높았다.

소비자들이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할 때 주로 이용하는 할인·혜택서비스 유형은 통신사 할인과 신용카드 할인(각 35.6%)이 가장 많았다. 이어 멤버십 할인서비스(20.7%), 신용카드 포인트 결제서비스(3.8%) 등의 순이었다.

반면 멤버십 포인트 결제서비스(포인트 결제) 이용율은 2.8%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 포인트 결제를 하지 않는 이유로는 중복할인 불가(33.0%), 한도가 정해져 있어서(24.0%), 유효기간이 짧아서(21.0%), 사용단위가 정해져 있어서(12.0%) 등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 측은 "포인트 결제가 패밀리 레스토랑을 이용하도록 하기 위한 마케팅 차원의 도구로 사용되는 것"이라며 "이런 요건 때문에 소비자가 실질적인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소비자원은 최근 일부 신용카드에 도입된 포인트 유효기간 연장, 사용 최저한도 폐지, 1포인트 단위 사용 등의 자율개선 사항을 업계에 권고할 예정이다.

한편 아웃백스테이크하우스코리아는 유한회사로 연간 매출액이 공개되지 않는다. T.G.I.프라이데이스는 롯데그룹 계열사인 롯데리아가 운영하고 있고, 빕스와 애슐리는 각각 CJ그룹 계열인 CJ푸드빌과 이랜드그룹 계열인 이랜드파크가 맡고 있다. 블랙스미스는 카페베네가 운영하다가 사업이 부진하자 매각한 브랜드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