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창고처럼 붙여 심혈관 질관 진단 소자 개발
입력 2014.11.24 (12:00) IT·과학
목이나 손목에 붙이면 심혈관 상태를 감지할 수 있는 반창고 형태의 소자가 개발됐습니다.

성균관대학교 방창현 교수팀은 미국 스탠퍼드 대학 제난 바오 교수팀과 함께 반창고처럼 붙이면 미세한 맥파를 측정해 응급한 심혈관 상태를 감지할 수 있는 소자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소자는 곤충의 더듬이나 작은 창자의 융털같은 미세 섬모 구조를 본따 기존의 혈압 측정기로는 불가능한 맥파까지도 측정할 수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특히 이 소자는 반창고처럼 붙일 수 있어 앞으로 입는 컴퓨터, 즉 웨어러블 소자 기술에도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의 기초연구 지원사업으로 추진됐으며, 연구결과는 재료과학분야 국제학술지인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즈에 실렸습니다.
  • 반창고처럼 붙여 심혈관 질관 진단 소자 개발
    • 입력 2014.11.24 (12:00)
    IT·과학
목이나 손목에 붙이면 심혈관 상태를 감지할 수 있는 반창고 형태의 소자가 개발됐습니다.

성균관대학교 방창현 교수팀은 미국 스탠퍼드 대학 제난 바오 교수팀과 함께 반창고처럼 붙이면 미세한 맥파를 측정해 응급한 심혈관 상태를 감지할 수 있는 소자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소자는 곤충의 더듬이나 작은 창자의 융털같은 미세 섬모 구조를 본따 기존의 혈압 측정기로는 불가능한 맥파까지도 측정할 수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습니다.

특히 이 소자는 반창고처럼 붙일 수 있어 앞으로 입는 컴퓨터, 즉 웨어러블 소자 기술에도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 연구는 미래창조과학부의 기초연구 지원사업으로 추진됐으며, 연구결과는 재료과학분야 국제학술지인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즈에 실렸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