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구단주 “강등 구단 해체 검토”…반발
입력 2014.12.09 (07:41) 수정 2014.12.09 (08:43)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경남 구단주 “강등 구단 해체 검토”…반발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프로축구 경남 FC의 구단주인 홍준표 경상남도 지사가 최근 2부 리그로 강등되는 성적 부진의 책임을 물어 경남 FC의 해체를 검토하기로 해 축구계가 반발하는 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대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프로는 과정이 필요 없고 결과만이 중요하다.'

경남 FC 구단주인 홍준표 지사는 2부 리그로 강등된 경남 FC 구단에 대해 특별 감사 뒤 해체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구단 사장과 감독, 코치 등은 모두 사표를 받으라고 지시했습니다.

<인터뷰> 홍준표(경남 FC 구단주) : "특별 감사를 하세요, 하고 난 뒤에 팀 해체 여부, 존속시킨다면 어떻게 존속시킬지 전부 다 새로 검토하세요."

반발이 잇따랐습니다.

문화체육 육성과 축구 인재의 유출 방지를 위해서라도 팀 해체는 신중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인터뷰> 최진덕(경남도의원) : "경남 FC 해체는 있을 수 없습니다. 아픔이 있으면 와신상담, 더 좋은 경기력으로 도민에게 보답하는 경남 FC로 거듭날 수 있을 것입니다."

대전과 대구 강원, 광주 등 이미 강등된 4개 구단은 이미 해체됐어야 하냐는 반발도 만만치 않습니다.

2부 리그로 강등된 대전은 1년 만에 1부리그로 승격했고 강원도 올해 첫 흑자로 돌아섰습니다.

<인터뷰> 경남 축구인 : "어떤 일이 있어도 해체는 안 됩니다. 도민들 많은 분들이 주식을 사 가지고 만들었는데, 쉽게 결정할 부분은 아닙니다."

처음 강등된 프로축구단에 재기의 기회도 주지 않은 채 해체를 검토하겠다는 구단주의 발언에 팬들의 반발이 거셉니다,

KBS 뉴스 김대진입니다.
  • 경남 구단주 “강등 구단 해체 검토”…반발
    • 입력 2014.12.09 (07:41)
    • 수정 2014.12.09 (08:43)
    뉴스광장
경남 구단주 “강등 구단 해체 검토”…반발
<앵커멘트>

프로축구 경남 FC의 구단주인 홍준표 경상남도 지사가 최근 2부 리그로 강등되는 성적 부진의 책임을 물어 경남 FC의 해체를 검토하기로 해 축구계가 반발하는 등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김대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프로는 과정이 필요 없고 결과만이 중요하다.'

경남 FC 구단주인 홍준표 지사는 2부 리그로 강등된 경남 FC 구단에 대해 특별 감사 뒤 해체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구단 사장과 감독, 코치 등은 모두 사표를 받으라고 지시했습니다.

<인터뷰> 홍준표(경남 FC 구단주) : "특별 감사를 하세요, 하고 난 뒤에 팀 해체 여부, 존속시킨다면 어떻게 존속시킬지 전부 다 새로 검토하세요."

반발이 잇따랐습니다.

문화체육 육성과 축구 인재의 유출 방지를 위해서라도 팀 해체는 신중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인터뷰> 최진덕(경남도의원) : "경남 FC 해체는 있을 수 없습니다. 아픔이 있으면 와신상담, 더 좋은 경기력으로 도민에게 보답하는 경남 FC로 거듭날 수 있을 것입니다."

대전과 대구 강원, 광주 등 이미 강등된 4개 구단은 이미 해체됐어야 하냐는 반발도 만만치 않습니다.

2부 리그로 강등된 대전은 1년 만에 1부리그로 승격했고 강원도 올해 첫 흑자로 돌아섰습니다.

<인터뷰> 경남 축구인 : "어떤 일이 있어도 해체는 안 됩니다. 도민들 많은 분들이 주식을 사 가지고 만들었는데, 쉽게 결정할 부분은 아닙니다."

처음 강등된 프로축구단에 재기의 기회도 주지 않은 채 해체를 검토하겠다는 구단주의 발언에 팬들의 반발이 거셉니다,

KBS 뉴스 김대진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