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드리고 또 두드리고’…천만 명이 봤다!
입력 2015.01.27 (06:53) 수정 2015.01.27 (07:26)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두드리고 또 두드리고’…천만 명이 봤다!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대표적인 한류 공연이죠?

한마디 대사없이 행위로만 의미를 전달하는 공연 '난타'가 누적 관객 천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17년 만에 거둔 성괍니다.

이영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1997년 외환 위기 속에서 태어난 '난타'.

'난타'는 그 뒤 각종 진기록을 세우며 한류 전도사 역할을 톡특히 해냈습니다.

<인터뷰> 랴오쥔 : "친구가 재밌고 웃기다고 한국에 가면 꼭 보라고 해서 왔어요."

지난 1999년 영국 에든버러 국제 페스티벌 전회 매진.

2006년엔 국내 최초로 외국인 관람객 100만 명 돌파, 드디어 17년 만에 천만 관객 돌파라는 위업을 쌓았습니다.

<인터뷰> 류승용(초창기 출연 배우) : "외국갈 때 태극기도 달고 우리는 국가 대표다, 한국 공연계의 국가대표다라는 마인드로 정말 열심히 했거든요."

일본과 동남아는 물론 아프리카와 남미 등 51개 나라, 289개 도시를 누볐습니다.

이제는 거대 시장인 중국을 직접 공략하기 위해 3월에 전용관 개관을 앞두고 있습니다.

<인터뷰> 송승환('난타' 제작자) : "난타가 이제 17살 밖에 안됐습니다. 아직 미성년자예요. 더 잘 키우겠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아쉬운 점도 남아 있습니다.

폭발적으로 느는 중국인 단체 관람객에 대한 과도한 할인과 수수료가 바로 그것입니다.

<인터뷰> 최광일(공연관광협회 회장) : "관객은 늘고 있지만 그것이 관광산업의 가치에 있어서 매출의 증가와 비례하지 않는다는 숙제가 있습니다."

이와 함께 외래 관광객에 대한 과도한 의존도와 '난타'를 뛰어 넘는 또다른 공연 부재가 해결해야 할 과제입니다.

KBS 뉴스 이영섭입니다.
  • ‘두드리고 또 두드리고’…천만 명이 봤다!
    • 입력 2015.01.27 (06:53)
    • 수정 2015.01.27 (07:26)
    뉴스광장 1부
‘두드리고 또 두드리고’…천만 명이 봤다!
<앵커 멘트>

대표적인 한류 공연이죠?

한마디 대사없이 행위로만 의미를 전달하는 공연 '난타'가 누적 관객 천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17년 만에 거둔 성괍니다.

이영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지난 1997년 외환 위기 속에서 태어난 '난타'.

'난타'는 그 뒤 각종 진기록을 세우며 한류 전도사 역할을 톡특히 해냈습니다.

<인터뷰> 랴오쥔 : "친구가 재밌고 웃기다고 한국에 가면 꼭 보라고 해서 왔어요."

지난 1999년 영국 에든버러 국제 페스티벌 전회 매진.

2006년엔 국내 최초로 외국인 관람객 100만 명 돌파, 드디어 17년 만에 천만 관객 돌파라는 위업을 쌓았습니다.

<인터뷰> 류승용(초창기 출연 배우) : "외국갈 때 태극기도 달고 우리는 국가 대표다, 한국 공연계의 국가대표다라는 마인드로 정말 열심히 했거든요."

일본과 동남아는 물론 아프리카와 남미 등 51개 나라, 289개 도시를 누볐습니다.

이제는 거대 시장인 중국을 직접 공략하기 위해 3월에 전용관 개관을 앞두고 있습니다.

<인터뷰> 송승환('난타' 제작자) : "난타가 이제 17살 밖에 안됐습니다. 아직 미성년자예요. 더 잘 키우겠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아쉬운 점도 남아 있습니다.

폭발적으로 느는 중국인 단체 관람객에 대한 과도한 할인과 수수료가 바로 그것입니다.

<인터뷰> 최광일(공연관광협회 회장) : "관객은 늘고 있지만 그것이 관광산업의 가치에 있어서 매출의 증가와 비례하지 않는다는 숙제가 있습니다."

이와 함께 외래 관광객에 대한 과도한 의존도와 '난타'를 뛰어 넘는 또다른 공연 부재가 해결해야 할 과제입니다.

KBS 뉴스 이영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