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미국, 에너지 수출 총력…“원전없는 에너지는 불완전”
미국, 에너지 수출 총력…“원전없는 에너지는 불완전”
릭 페리 미국 에너지 장관은 27일(현지시간) "원자력을 빼고는 미국의 깨끗한 에너지 포트폴...
올림픽 경기장에 ‘올림픽’ 명칭을 사용할 수 없다?
올림픽 경기장에 ‘올림픽’ 명칭을 사용할 수 없다?
평창올림픽 조직위원회가 국제 올림픽 위원회(IOC)의 승인을 얻어 이번에 '올림픽 명칭'을 사용...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KAIST, 신용카드보다 얇은 휘어지는 배터리 개발 ISSUE
입력 2015.03.17 (15:31) | 수정 2015.03.17 (22:46) 단신뉴스
국내 연구팀이 신용카드보다 얇고 무선 충전이 가능한 리튬 이온 배터리를 개발했습니다.

KAIST 최장욱 교수와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송재용 박사팀은 양극과 음극을 한 평면에 배치한 뒤 격벽을 둬 합선이나 전압 강하 등의 현상을 없앤 '휘어지는 리튬 이온 배터리'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연구팀은 이 배터리에 전자기 유도와 태양전지를 적용해 무선 충전도 가능하게 해 의료형 패치나 피부 부착형 센서 등에 활용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기존 리튬이온 배터리는 양극과 분리막, 음극을 층층이 쌓는 방식이어서 두께를 줄이기가 어려웠고 층 사이에 발생하는 마찰 때문에 구부릴수 없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 KAIST, 신용카드보다 얇은 휘어지는 배터리 개발
    • 입력 2015.03.17 (15:31)
    • 수정 2015.03.17 (22:46)
    단신뉴스
국내 연구팀이 신용카드보다 얇고 무선 충전이 가능한 리튬 이온 배터리를 개발했습니다.

KAIST 최장욱 교수와 한국표준과학연구원 송재용 박사팀은 양극과 음극을 한 평면에 배치한 뒤 격벽을 둬 합선이나 전압 강하 등의 현상을 없앤 '휘어지는 리튬 이온 배터리'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연구팀은 이 배터리에 전자기 유도와 태양전지를 적용해 무선 충전도 가능하게 해 의료형 패치나 피부 부착형 센서 등에 활용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기존 리튬이온 배터리는 양극과 분리막, 음극을 층층이 쌓는 방식이어서 두께를 줄이기가 어려웠고 층 사이에 발생하는 마찰 때문에 구부릴수 없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뉴스플러스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