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콩, 메르스 관찰 대상 한국 모든 병원 방문자로 확대
입력 2015.06.05 (10:49) 수정 2015.06.05 (10:51) 국제
홍콩 보건당국이 메르스 감시 대상을 서울 의료시설 방문자에서 모든 한국 의료시설 방문자로 확대했습니다.

홍콩 보건당국은 최근 14일간 서울을 방문한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한 특별 관찰을 어제부터 한국 내 다른 지역의 의료기관을 방문한 이들에게도 적용하고 있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습니다.

홍콩 당국은 최근 2주간 서울 의료시설 등 메르스의 영향을 받을 수 있는 곳을 간 여행객이 고열과 호흡기 관련 증상을 보이면 즉시 격리해 검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홍콩 당국이 메르스 감염으로 의심해 조사한 사람 가운데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한 명도 없습니다.
  • 홍콩, 메르스 관찰 대상 한국 모든 병원 방문자로 확대
    • 입력 2015.06.05 (10:49)
    • 수정 2015.06.05 (10:51)
    국제
홍콩 보건당국이 메르스 감시 대상을 서울 의료시설 방문자에서 모든 한국 의료시설 방문자로 확대했습니다.

홍콩 보건당국은 최근 14일간 서울을 방문한 여행객들을 대상으로 한 특별 관찰을 어제부터 한국 내 다른 지역의 의료기관을 방문한 이들에게도 적용하고 있다고 현지언론이 보도했습니다.

홍콩 당국은 최근 2주간 서울 의료시설 등 메르스의 영향을 받을 수 있는 곳을 간 여행객이 고열과 호흡기 관련 증상을 보이면 즉시 격리해 검진하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홍콩 당국이 메르스 감염으로 의심해 조사한 사람 가운데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한 명도 없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