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영상] 교황에게 장난치는 트럼프의 ‘나쁜 손’…알고보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프란치스코 교황의 손등을 만지며 장난을 치다 퇴짜를 맞는...
[사건후]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목욕탕에서 일하던 부잣집 며느리 알고 보니…
A(51·여)씨는 지난 2012년 12월부터 1년여 동안 부산 진구의 한 목욕탕에서 세신사로 근무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U-20 월드컵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KBS뉴스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 여러분께서 주신 소중한 제보와 취재요청, 의견으로 KBS뉴스를 더욱 의미 있고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다리며 보다 나은 KBS뉴스를 위해 항상 귀 기울이겠습니다.
필수 입력 항목
제보내용이 관리자의 확인을 통해 KBS 뉴스 홈페이지를 통해 게시됩니다.
제보내용 목록
전화번호필수입력 - -
@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용자 동의사항
  1. 1) 수집하는 개인정보 항목 : 성명, 전화번호, 전자우편
  2. 2)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목적 : 제보내용 및 기사 취재 등 목적에 한하여 사용
  3. 3) 제보 내용 보유 기간 : 당사 제보 보관기간에 따르며 제보자 요청 시 즉각 파기
  4. 4) 기타 : 뉴스, 각종 프로그램 등 컨텐츠 제작과정에서 제보자 본인 확인 및 추가 취재를 위한 연락을 드릴 수
    있습니다.
제보자의 신분은 KBS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제보내용의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KBS 뉴스 앱을 설치하시면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제보하실 수 있습니다.
뉴스제보
  • TEL : 02-781-1234, 4444~6
  • FAX : 02-781-4198, 4040
  • 이메일 : kbs1234@kbs.co.kr
취재파일K 제보
  • TEL : 02-781-4321
  • FAX : 02-781-4599
  • 이메일 : file@kbs.co.kr
  • 트위터 : @kbs43211
제보 참여방법
  • SNS제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스토리로 제보를 보내주세요.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 스토리
  •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추가 카카오톡에서 KBS뉴스 플러스친구가 되어 주세요! (카카오톡에서 KBS뉴스 검색)
프로세스 여러분의 제보가 KBS뉴스에 반영되는 과정입니다.
제보 접수 > 내부 검토 > 취재(선별된 제보) > 방송 및 기사화 > 시민 기자상 수여(연1회, 상금 및 부상)
제보뉴스 여러분의 제보는 평균 하루 한 건 이상 KBS뉴스에 반영되고 있습니다.
KBS뉴스 참여하기 다양한 방법으로 KBS뉴스에 참여해 보세요.
제보완료
KBS뉴스는 여러분의 적극적인 참여로 만들어집니다.
소중한 제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