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4조 2교대 근무 시범 실시

입력 2010.01.26 (08:20) 수정 2010.01.26 (17:3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포스코가 근무형태를 현행 4조 3교대에서 4조 2교대로 바꿔 실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포스코는 포항과 광양제철소의 공장 가운데 4조 2교대 근무 여건이 갖춰졌다고 판단되는 작업장부터 근무 형태를 순차적으로 전환키로 했습니다.

4조 2교대 근무는 근로자를 4개 근무조로 짠 뒤 하루에 2개조가 12시간을 교대 근무하고 나머지 2개조는 쉬는 방식입니다.

이렇게 되면 연간 휴무일이 현재 103일에서 190일 정도로 늘어나 근로 환경이 개선되고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전망입니다.

포스코는 현재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유한킴벌리 등 다른 회사의 사례를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포스코, 4조 2교대 근무 시범 실시
    • 입력 2010-01-26 08:20:12
    • 수정2010-01-26 17:39:44
    경제
포스코가 근무형태를 현행 4조 3교대에서 4조 2교대로 바꿔 실시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포스코는 포항과 광양제철소의 공장 가운데 4조 2교대 근무 여건이 갖춰졌다고 판단되는 작업장부터 근무 형태를 순차적으로 전환키로 했습니다. 4조 2교대 근무는 근로자를 4개 근무조로 짠 뒤 하루에 2개조가 12시간을 교대 근무하고 나머지 2개조는 쉬는 방식입니다. 이렇게 되면 연간 휴무일이 현재 103일에서 190일 정도로 늘어나 근로 환경이 개선되고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될 전망입니다. 포스코는 현재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는 유한킴벌리 등 다른 회사의 사례를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