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빛공해 방지 조례 공포

입력 2010.07.16 (06:1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무분별한 야간조명에 따른 빛공해를 막기 위해 서울시가 전국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빛공해 방지 조례를 공포했습니다.

서울시는 무분별한 야간 조명때문에 동,식물 생태계가 교란되고, 주택가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조명 환경관리 6개 지역을 지정해 조명의 강도와 건물 휘도 등을 규제하기로 했습니다.

또 빛공해 방지 위원회를 설치해, 옥외 조명기구의 설치위치와 조사각도, 등기구 설치 높이 등 설치기준을 심의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자동차 운전자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올림픽대로 등 자동차 전용도로의 노면 평균휘도는 30 룩스, 그 밖의 도로는 22.5 룩스를 유지하도록 할 방침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서울시, 빛공해 방지 조례 공포
    • 입력 2010-07-16 06:12:46
    사회
무분별한 야간조명에 따른 빛공해를 막기 위해 서울시가 전국 지자체 가운데 처음으로 빛공해 방지 조례를 공포했습니다. 서울시는 무분별한 야간 조명때문에 동,식물 생태계가 교란되고, 주택가 시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조명 환경관리 6개 지역을 지정해 조명의 강도와 건물 휘도 등을 규제하기로 했습니다. 또 빛공해 방지 위원회를 설치해, 옥외 조명기구의 설치위치와 조사각도, 등기구 설치 높이 등 설치기준을 심의하기로 했습니다. 아울러 자동차 운전자들의 안전 확보를 위해 올림픽대로 등 자동차 전용도로의 노면 평균휘도는 30 룩스, 그 밖의 도로는 22.5 룩스를 유지하도록 할 방침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