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장경영협회도 일본돕기 나선다

입력 2011.03.16 (10:42) 수정 2011.03.16 (10:5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국골프장경영협회(회장 우기정)가 대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일본을 돕기 위해 성금 모으기에 나선다.

골프장경영협회는 16일 회장단 회의에서 257개 회원사들이 참여하는 모금운동을 벌이기로 하고 24일 정기총회에서 이를 추인하기로 했다.

회원사들은 골프장경영협회에서 주는 지원금 일부를 반납하는 형식으로 성금을 모으고, 지원금 반납 외에 개별적으로도 성금을 내기로 했다.

우기정 회장은 "골프장업계가 골프장 야간조명금지 조치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이웃나라 일본이 대지진으로 큰 피해를 본 데 대해 전 회원사 골프장이 고통나누기 차원에서 동참하겠다는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한편, 골프장경엽회는 24일 제주 그랜드호텔에서 정기총회을 열고 2010년도 결산안 등을 승인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골프장경영협회도 일본돕기 나선다
    • 입력 2011-03-16 10:42:08
    • 수정2011-03-16 10:51:31
    연합뉴스
한국골프장경영협회(회장 우기정)가 대지진으로 고통받고 있는 일본을 돕기 위해 성금 모으기에 나선다. 골프장경영협회는 16일 회장단 회의에서 257개 회원사들이 참여하는 모금운동을 벌이기로 하고 24일 정기총회에서 이를 추인하기로 했다. 회원사들은 골프장경영협회에서 주는 지원금 일부를 반납하는 형식으로 성금을 모으고, 지원금 반납 외에 개별적으로도 성금을 내기로 했다. 우기정 회장은 "골프장업계가 골프장 야간조명금지 조치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이웃나라 일본이 대지진으로 큰 피해를 본 데 대해 전 회원사 골프장이 고통나누기 차원에서 동참하겠다는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한편, 골프장경엽회는 24일 제주 그랜드호텔에서 정기총회을 열고 2010년도 결산안 등을 승인한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