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은 삼월에 내리는 ‘봄비’

입력 2011.03.28 (14:50)
봄비마중?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조화 늦은 삼월. 비가 내리고 있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조화 늦은 삼월. 비가 내리고 있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조화 늦은 삼월. 비가 내리고 있다. 꽃은 피고 나무는 앙상하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조화 늦은 삼월. 비가 내리고 있다. 꽃은 피고 나무는 앙상하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조화 늦은 삼월. 비가 내리고 있다. 꽃은 피고 나무는 앙상하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담요 쌀쌀한 봄비에 담요를 덮었다.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담요 쌀쌀한 봄비에 담요를 덮었다. 28일 서울 양재동.
우산도 없이... 쌀쌀한 봄비가 내린 28일 서울 시내를 한 할머니가 우산도 없이 걸어가고 있다.
우산도 없이... 쌀쌀한 봄비가 내린 28일 서울 시내를 한 할머니가 우산도 없이 걸어가고 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늦은 삼월에 내리는 ‘봄비’
    • 입력 2011-03-28 14:50:08
    포토뉴스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봄비. 우산 속 친구. 넌 우산도 가방도 없구나. 동생일까. 28일 서울 양재동.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