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입력 2011.04.22 (15:14)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소중한 자연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지구의 날을 맞아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지구의 날을 맞아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소중한 생명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유기농’ 퇴비로 만든 정원
    • 입력 2011-04-22 15:14:52
    포토뉴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22일 오전 서울시청 광장에서 유기농 우유 브랜드 상하목장 직원들이 유기농 젖소의 분뇨를 발효해 만든 유기농 퇴비를 이용해 텃밭을 가꾸는 시범을 보이고 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