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상급식 부재자 투표소 투표율 44.8%

입력 2011.08.19 (18:5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의 부재자투표가 19일 종료됐다.

시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부재자투표소 투표에는 1만7천318명 중 7천765명이 참여, 투표율이 44.8%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6ㆍ2 지방선거때의 부재자투표소 투표율(53.5%)보다 낮은 것이다.

그러나 거소투표를 포함한 부재자투표의 최종 투표율은 주민투표 당일인 24일 집계된다.

부재자투표 신고인 10만2천832명 가운데 주민투표 당일에야 투표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거소 투표 신청인은 8만5천514명이다.

한편 이날 부재자투표소 투표권자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서울시내 30여곳에 설치된 투표소에서 소중한 권리를 행사했다.

거소에서 투표하기로 신고한 투표권자들은 집이나 사무실 등에서 투표용지에 볼펜 등으로 기표하고 이를 회송용 봉투에 넣어 봉함한 후 투표일인 24일 오후 8시까지 관할 구 선거관리위원회에 도착될 수 있도록 우편으로 송부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무상급식 부재자 투표소 투표율 44.8%
    • 입력 2011-08-19 18:52:25
    연합뉴스
서울시 무상급식 주민투표의 부재자투표가 19일 종료됐다. 시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부재자투표소 투표에는 1만7천318명 중 7천765명이 참여, 투표율이 44.8%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6ㆍ2 지방선거때의 부재자투표소 투표율(53.5%)보다 낮은 것이다. 그러나 거소투표를 포함한 부재자투표의 최종 투표율은 주민투표 당일인 24일 집계된다. 부재자투표 신고인 10만2천832명 가운데 주민투표 당일에야 투표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거소 투표 신청인은 8만5천514명이다. 한편 이날 부재자투표소 투표권자들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서울시내 30여곳에 설치된 투표소에서 소중한 권리를 행사했다. 거소에서 투표하기로 신고한 투표권자들은 집이나 사무실 등에서 투표용지에 볼펜 등으로 기표하고 이를 회송용 봉투에 넣어 봉함한 후 투표일인 24일 오후 8시까지 관할 구 선거관리위원회에 도착될 수 있도록 우편으로 송부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