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의 창] 풍성한 ‘공연’ 한가위

입력 2011.09.10 (08:0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추석 연휴 가족들과 함께 감상할만한 공연. 전시소식 전해드리는 '문화의 창' 순섭니다.

신세대 마술사 이은결 씨가 매직쇼를 무대에 올리고 소리꾼 이자람 씨는 전통 판소리 마당을 선보입니다.

조일수 기자가 소개해드립니다.

<리포트>

진시황릉의 병마용갱에서 막 튀어나온 듯, 온몸에 황토 흙을 바른 검객들.

2천 년 시공간을 넘나들며 영원불사의 삶을 사는 한 외로운 검객의 이야기가 무대에 올려졌습니다.

무협 만화의 한 장면을 떠올리는 듯한 화려한 무대가 음악과 어우러져 재미를 더합니다.

눈 앞에 펼쳐지는 신비하고 놀라운 마술의 세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마술계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멀린상'을 수상한 마술사 이은결 씨의 매직쇼입니다

이전의 마술쇼와 달리 마술의 제작 과정을 과감히 밝히면서 관객들에게 반전의 묘미를 선사합니다.

판소리의 현대화를 모색해온 소리꾼 이자람 씨가 이번에는 전통 판소리들로 꾸며진 무대에 섭니다.

심청가와 적벽가 춘향가 등 전통 판소리들을 하이라이트 중심으로 풀어놓습니다.

유리구슬 다발이 빚어내는 영롱한 곡선.

유리구슬로 화려하게 장식한 세상에 단 하나뿐인 침대.

물이 채워진 유리병 수십 개가 모여 환상적인 세계를 연출합니다.

프랑스를 대표하는 미술가 장 미셸 오토니엘의 전시회로, 사진부터 회화, 영상 그리고 대형 유리작품까지 독창적이고 다채로운 작품 세계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인터뷰>장-미셸 오토니엘 : "이번 전시를 통해서 잠시나마 현실로부터 벗어나서 미래를 여는 행복감을 느끼셨으면 합니다."

실을 뽑아 물을 들이고 하나하나 손으로 엮어서 만들어내는 매듭.

장인의 땀과 정성이 담겨 빛을 발하는 소중한 우리 공예품입니다.

민족명절 한가위를 맞아 다양한 우리 전통 매듭 80여 점을 모은 전시회가 마련됐습니다.

조상의 지혜와 숨결이 녹아 있는 우리 매듭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조일수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문화의 창] 풍성한 ‘공연’ 한가위
    • 입력 2011-09-10 08:09:20
    뉴스광장
<앵커 멘트> 추석 연휴 가족들과 함께 감상할만한 공연. 전시소식 전해드리는 '문화의 창' 순섭니다. 신세대 마술사 이은결 씨가 매직쇼를 무대에 올리고 소리꾼 이자람 씨는 전통 판소리 마당을 선보입니다. 조일수 기자가 소개해드립니다. <리포트> 진시황릉의 병마용갱에서 막 튀어나온 듯, 온몸에 황토 흙을 바른 검객들. 2천 년 시공간을 넘나들며 영원불사의 삶을 사는 한 외로운 검객의 이야기가 무대에 올려졌습니다. 무협 만화의 한 장면을 떠올리는 듯한 화려한 무대가 음악과 어우러져 재미를 더합니다. 눈 앞에 펼쳐지는 신비하고 놀라운 마술의 세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마술계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멀린상'을 수상한 마술사 이은결 씨의 매직쇼입니다 이전의 마술쇼와 달리 마술의 제작 과정을 과감히 밝히면서 관객들에게 반전의 묘미를 선사합니다. 판소리의 현대화를 모색해온 소리꾼 이자람 씨가 이번에는 전통 판소리들로 꾸며진 무대에 섭니다. 심청가와 적벽가 춘향가 등 전통 판소리들을 하이라이트 중심으로 풀어놓습니다. 유리구슬 다발이 빚어내는 영롱한 곡선. 유리구슬로 화려하게 장식한 세상에 단 하나뿐인 침대. 물이 채워진 유리병 수십 개가 모여 환상적인 세계를 연출합니다. 프랑스를 대표하는 미술가 장 미셸 오토니엘의 전시회로, 사진부터 회화, 영상 그리고 대형 유리작품까지 독창적이고 다채로운 작품 세계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인터뷰>장-미셸 오토니엘 : "이번 전시를 통해서 잠시나마 현실로부터 벗어나서 미래를 여는 행복감을 느끼셨으면 합니다." 실을 뽑아 물을 들이고 하나하나 손으로 엮어서 만들어내는 매듭. 장인의 땀과 정성이 담겨 빛을 발하는 소중한 우리 공예품입니다. 민족명절 한가위를 맞아 다양한 우리 전통 매듭 80여 점을 모은 전시회가 마련됐습니다. 조상의 지혜와 숨결이 녹아 있는 우리 매듭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조일수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