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연패’ 뉴욕 닉스 댄토니 감독 사임

입력 2012.03.15 (09:17) 수정 2012.03.15 (09:1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프로농구(NBA) 뉴욕 닉스를 이끌어온 마이크 댄토니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놓는다.



AP통신은 뉴욕 닉스 구단주인 제임스 돌란이 4년간 팀을 맡았던 댄토니 감독의 사임에 합의했다고 15일 보도했다.



댄토니 감독은 1년 전 영입한 팀의 주포 카멜로 앤서니와 마찰을 빚어왔다.



그는 특히 최근 6연패를 당해 플레이오프 진출이 어려워지면서 팀 분위기가 악화하자 책임을 느끼고 감독직에서 물러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완계 선수인 제레미 린이 소속된 뉴욕 닉스는 애틀랜타 호크스 감독을 지낸 마이크 우드슨을 영입해 남은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6연패’ 뉴욕 닉스 댄토니 감독 사임
    • 입력 2012-03-15 09:17:03
    • 수정2012-03-15 09:18:25
    연합뉴스
 미국프로농구(NBA) 뉴욕 닉스를 이끌어온 마이크 댄토니 감독이 지휘봉을 내려놓는다.

AP통신은 뉴욕 닉스 구단주인 제임스 돌란이 4년간 팀을 맡았던 댄토니 감독의 사임에 합의했다고 15일 보도했다.

댄토니 감독은 1년 전 영입한 팀의 주포 카멜로 앤서니와 마찰을 빚어왔다.

그는 특히 최근 6연패를 당해 플레이오프 진출이 어려워지면서 팀 분위기가 악화하자 책임을 느끼고 감독직에서 물러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타이완계 선수인 제레미 린이 소속된 뉴욕 닉스는 애틀랜타 호크스 감독을 지낸 마이크 우드슨을 영입해 남은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