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스포츠] 프리미어리그 무대를 누빈다

입력 2012.08.21 (12:4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안녕하세요~ 화요일 아침 스포츠타임입니다.

기성용이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로 이적을 눈앞에 두게 됐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굿모닝 스포츠>에서 확인해보시죠!

<리포트>

올림픽축구대표팀의 간판스타 기성용이 이번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게 됐습니다.

로이터통신은 기성용의 소속팀 셀틱과 스완지시티가 이적에 합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적료는 우리돈 약 90억원으로 알려졌는데요.

꿈의 무대 프리미어리그에 입성을 앞둔 기성용!

올시즌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정말 기대됩니다.

스완지시티는 시즌 개막전에서 박지성의 퀸즈파크를 5대0으로 크게 이겨 올 시즌 돌풍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맨유, 개막전 패배

박지성을 방출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시즌 출발이 좋지 않습니다.

맨유는 카가와 신지와 판 페르시 등 새로 영입한 선수들을 모두 투입하고도 개막전에서 에버턴에 1대0으로 졌습니다.

타조 타기 이색 경주

미국에서 타조를 타고 달리는 이색 경주가 열렸습니다.

타조는 최고 속도 시속 72km 정도의 빠르기로 경주용 말과 비슷한 속도인데요~

어딘가 많이 불안해보이죠!?

타조와 우승 기념사진 한 장 찍기도 많이 힘들어 보입니다.

그라운드의 불청객

미국 프로야구 워싱턴 내셔널스와 뉴욕 메츠의 경기에 예상치 못한 손님이 날아들었습니다.

에스피노사의 타석에서 사마귀가 등장한 건데요~

외야수의 글러브에 제압당한 사마귀!

결국 심판에게 넘겨졌네요!

이상 스포츠로 만나는 세상!

굿모닝 스포츠였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굿모닝 스포츠] 프리미어리그 무대를 누빈다
    • 입력 2012-08-21 12:43:08
    스포츠타임
<앵커 멘트> 안녕하세요~ 화요일 아침 스포츠타임입니다. 기성용이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로 이적을 눈앞에 두게 됐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굿모닝 스포츠>에서 확인해보시죠! <리포트> 올림픽축구대표팀의 간판스타 기성용이 이번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게 됐습니다. 로이터통신은 기성용의 소속팀 셀틱과 스완지시티가 이적에 합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적료는 우리돈 약 90억원으로 알려졌는데요. 꿈의 무대 프리미어리그에 입성을 앞둔 기성용! 올시즌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정말 기대됩니다. 스완지시티는 시즌 개막전에서 박지성의 퀸즈파크를 5대0으로 크게 이겨 올 시즌 돌풍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맨유, 개막전 패배 박지성을 방출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시즌 출발이 좋지 않습니다. 맨유는 카가와 신지와 판 페르시 등 새로 영입한 선수들을 모두 투입하고도 개막전에서 에버턴에 1대0으로 졌습니다. 타조 타기 이색 경주 미국에서 타조를 타고 달리는 이색 경주가 열렸습니다. 타조는 최고 속도 시속 72km 정도의 빠르기로 경주용 말과 비슷한 속도인데요~ 어딘가 많이 불안해보이죠!? 타조와 우승 기념사진 한 장 찍기도 많이 힘들어 보입니다. 그라운드의 불청객 미국 프로야구 워싱턴 내셔널스와 뉴욕 메츠의 경기에 예상치 못한 손님이 날아들었습니다. 에스피노사의 타석에서 사마귀가 등장한 건데요~ 외야수의 글러브에 제압당한 사마귀! 결국 심판에게 넘겨졌네요! 이상 스포츠로 만나는 세상! 굿모닝 스포츠였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