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노벨평화상 상금 전쟁피해 아동 위해 쓰기로

입력 2012.11.14 (23:33)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유럽연합이 노벨평화상 상금을 전쟁 피해 아동들에게 기부할 계획입니다.

EU 집행위원회 위원장인 조제 마누엘 바호주는 "노벨평화상은 전 세계의 화합을 상징한다"며 "상금은 갈등의 희생자이자 미래의 희망인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노벨상 위원회는 제2차 세계대전으로 분열된 유럽대륙에 평화를 정착시키고자 노력했다며 EU를 노벨평화상을 수상자로 선정했습니다.

올해 노벨평화상 상금은 9만3천 유로, 우리 돈으로 약 13억 원입니다.

또한 EU는 25일까지 유럽 내 아동과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평화를 주제로 한 글과 그림을 공모한다고 밝혔습니다.

공모전의 수상자 4명에게는 다음 달 10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리는 노벨평화상 수상식에 참석하는 기회가 주어집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EU, 노벨평화상 상금 전쟁피해 아동 위해 쓰기로
    • 입력 2012-11-14 23:33:29
    국제
유럽연합이 노벨평화상 상금을 전쟁 피해 아동들에게 기부할 계획입니다. EU 집행위원회 위원장인 조제 마누엘 바호주는 "노벨평화상은 전 세계의 화합을 상징한다"며 "상금은 갈등의 희생자이자 미래의 희망인 아이들에게 도움이 되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노벨상 위원회는 제2차 세계대전으로 분열된 유럽대륙에 평화를 정착시키고자 노력했다며 EU를 노벨평화상을 수상자로 선정했습니다. 올해 노벨평화상 상금은 9만3천 유로, 우리 돈으로 약 13억 원입니다. 또한 EU는 25일까지 유럽 내 아동과 청소년 등을 대상으로 평화를 주제로 한 글과 그림을 공모한다고 밝혔습니다. 공모전의 수상자 4명에게는 다음 달 10일 노르웨이 오슬로에서 열리는 노벨평화상 수상식에 참석하는 기회가 주어집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