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 주유소 5곳 중 1곳 1,800원 대

입력 2012.11.28 (08:01) 수정 2012.11.28 (19:4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휘발유 가격이 두 달 넘게 하락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서울시내에도 ℓ당 1천800원대 주유소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28일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서울시내 주유소 612곳 가운데 125개(20.4%)가 1천800원대에 휘발유를 판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최고인 서울지역 평균 휘발유 가격(2천22.10원)보다 200원 가까이 저렴하고, 전국 평균(1천943원)보다도 100원가량 싼 것이다.

1천800원대 저가 주유소 분포를 보면 광진·도봉구가 14개로 가장 많고, 영등포(13개), 성북(12개), 중랑·강북(11개) 순으로 집계됐다.

기름값 비싸기로 유명한 중구와 종로·용산·마포구는 1천800원대 주유소가 전혀 없었다.

'강남3구'도 서초구에만 한 개가 있을 뿐 강남·송파구는 저가 주유소가 발붙이지 못했다.

구별 전체 주유소 대비 저가 주유소 비율을 보면 전체 21개 중 14개가 밀집한 광진구가 66.6%로 가장 높았고 도봉구 24개 중 14개(58.3%), 중랑구 21개 중 11개(52.3%), 성북구 27개 중 12개(44.4%) 등으로 나타났다.

저가 주유소가 많은 지역은 휘발유 평균 가격도 비교적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랑구가 평균 1천923원으로 가장 낮은 가격대를 기록한 가운데 광진 1천924원,도봉 1천928원, 강북 1천931원, 동대문 1천956원, 금천 1천963원, 은평 1천964원 등으로 집계됐다.

종로구(2천222원)·중구(2천221원)·용산(2천188원) 등 강북 3구와 강남구(2천155원)가 서울시내에서는 기름값이 가장 비싼 축에 들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서울시내 주유소 5곳 중 1곳 1,800원 대
    • 입력 2012-11-28 08:01:56
    • 수정2012-11-28 19:42:12
    연합뉴스
휘발유 가격이 두 달 넘게 하락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서울시내에도 ℓ당 1천800원대 주유소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28일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서울시내 주유소 612곳 가운데 125개(20.4%)가 1천800원대에 휘발유를 판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국 최고인 서울지역 평균 휘발유 가격(2천22.10원)보다 200원 가까이 저렴하고, 전국 평균(1천943원)보다도 100원가량 싼 것이다. 1천800원대 저가 주유소 분포를 보면 광진·도봉구가 14개로 가장 많고, 영등포(13개), 성북(12개), 중랑·강북(11개) 순으로 집계됐다. 기름값 비싸기로 유명한 중구와 종로·용산·마포구는 1천800원대 주유소가 전혀 없었다. '강남3구'도 서초구에만 한 개가 있을 뿐 강남·송파구는 저가 주유소가 발붙이지 못했다. 구별 전체 주유소 대비 저가 주유소 비율을 보면 전체 21개 중 14개가 밀집한 광진구가 66.6%로 가장 높았고 도봉구 24개 중 14개(58.3%), 중랑구 21개 중 11개(52.3%), 성북구 27개 중 12개(44.4%) 등으로 나타났다. 저가 주유소가 많은 지역은 휘발유 평균 가격도 비교적 저렴한 것으로 조사됐다. 중랑구가 평균 1천923원으로 가장 낮은 가격대를 기록한 가운데 광진 1천924원,도봉 1천928원, 강북 1천931원, 동대문 1천956원, 금천 1천963원, 은평 1천964원 등으로 집계됐다. 종로구(2천222원)·중구(2천221원)·용산(2천188원) 등 강북 3구와 강남구(2천155원)가 서울시내에서는 기름값이 가장 비싼 축에 들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