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댜오위다오 영토분쟁 고조에 우려 표명

입력 2012.12.16 (11:48)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이 댜오위다오, 일본명 센카쿠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의 영토분쟁에 대해 공식적으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패트릭 벤트렐 미 국무부 부대변인은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동을 피하고 지역 평화와 안보가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벤트렐 부대변인의 발언은 최근 중국 해양감시국 항공기가 1958년 이후 처음으로 댜오위다오 영공에 진입한 직후 나온 것입니다.

벤트렐 부대변인은 중국 정부에 직접 우려를 표명했다며 센카쿠열도와 관련한 미국의 정책과 약속은 오래전부터 있었으며, 지금까지도 변하지 않았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강조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美, 댜오위다오 영토분쟁 고조에 우려 표명
    • 입력 2012-12-16 11:48:34
    국제
미국이 댜오위다오, 일본명 센카쿠를 둘러싼 중국과 일본의 영토분쟁에 대해 공식적으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패트릭 벤트렐 미 국무부 부대변인은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동을 피하고 지역 평화와 안보가 중요하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벤트렐 부대변인의 발언은 최근 중국 해양감시국 항공기가 1958년 이후 처음으로 댜오위다오 영공에 진입한 직후 나온 것입니다. 벤트렐 부대변인은 중국 정부에 직접 우려를 표명했다며 센카쿠열도와 관련한 미국의 정책과 약속은 오래전부터 있었으며, 지금까지도 변하지 않았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