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기 받고 싶은 선물 1위는 태블릿PC”

입력 2013.02.19 (07:59) 수정 2013.02.19 (16:0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신세계백화점은 19일 온라인 유통망 신세계몰에서 17~20세의 고객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입학·신학기 시즌 가장 받고 싶은 선물'로 응답자의 19%가 태블릿PC와 노트북이라고 답해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위는 최신 스마트폰(16%)이었다.

이어 다이어트 식품(13%), 포토 프린터기(12%), 프리미엄 청바지(10%) 등이 5위권에 포함됐다.

화장품(8%), 하이브리드 카메라(6%), 해외여행(5%), 고급형 헤드폰(3%) 등 응답도 있었다.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이재진 상무는 "봄방학이 시작되며 학생과 부모 고객이 새학기 맞이 쇼핑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젊은 고객들의 요구를 먼저 파악하고 그에 맞는 새로운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안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신학기 받고 싶은 선물 1위는 태블릿PC”
    • 입력 2013-02-19 07:59:42
    • 수정2013-02-19 16:07:11
    연합뉴스
신세계백화점은 19일 온라인 유통망 신세계몰에서 17~20세의 고객 500명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한 결과 '입학·신학기 시즌 가장 받고 싶은 선물'로 응답자의 19%가 태블릿PC와 노트북이라고 답해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위는 최신 스마트폰(16%)이었다. 이어 다이어트 식품(13%), 포토 프린터기(12%), 프리미엄 청바지(10%) 등이 5위권에 포함됐다. 화장품(8%), 하이브리드 카메라(6%), 해외여행(5%), 고급형 헤드폰(3%) 등 응답도 있었다.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이재진 상무는 "봄방학이 시작되며 학생과 부모 고객이 새학기 맞이 쇼핑에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젊은 고객들의 요구를 먼저 파악하고 그에 맞는 새로운 상품을 지속적으로 제안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