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범, 81㎏ 2년 연속 우승 ‘역시 최강’

입력 2013.03.13 (17:53) 수정 2013.03.13 (18:4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2012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재범(한국마사회)이 2013 여명컵 전국유도대회 2연패 달성에 성공했다.

김재범은 13일 강원도 철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81㎏급 결승에서 이희중(국군체육부대)을 팔가로누워꺾기 한판으로 물리치고 우승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도 정상에 오른 김재범은 2년 연속 정상을 지키면서 81㎏급 최강자임을 스스로 증명했다.

국가대표 2차 선발전을 겸한 이번 대회에서 김재범은 1회전부터 권수길(청주대)을 곁누르기 한판으로 제치면서 화끈한 한판승 행진을 예고했다.

2회전 상대인 김원중(한국마사회)이 기권하면서 체력을 비축한 김재범은 16강전부터 준결승까지 3경기 연속 한판승으로 결승에 진출했다.

김재범은 결승전에서 이희중을 상대로 경기 초반부터 강하게 기술을 시도했고, 경기 시작 2분20초 만에 격투기에서 암바로 불리는 팔가로누워꺾기로 한판승을 거뒀다.

특히 김재범은 2회전 기권승을 제외한 나머지 5경기를 모두 한판으로 장식,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의 위용을 과시했다.

한편 남자 100㎏급 결승에서는 심지호(수원시청)가 지난해 런던올림픽에서 4강까지 진출한 '강자' 황희태(수원시청)를 안다리후리기 한판승으로 꺾고 정상에 오르는 파란을 일으켰다.

또 남자 90㎏급 결승에서는 곽동한(용인대)이 이규원(한국마사회)을 빗당겨치기 한판승으로 우승했고, 100㎏ 이상급의 기대주 조구함(용인대)도 김성민(수원시청)을 발뒤축걸기 되치기 한판으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밖에 여자부 70㎏급 결승에서는 황예슬(안산시청)이 김성연(용인대)을 밭다리되치기 한판승으로 정상을 차지했다.

또 정경미(하이원)가 78㎏급 결승에서 정다운(포항시청)을 곁누르기 한판으로 우승한 가운데 78㎏ 이상급 결승에 나선 이정은(안산시청)은 김은경(동해시청)을 상대로 발목받히기 절반과 가로누르기 절반을 합쳐 한판으로 승리해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대한유도회는 이번 대회 결과를 바탕으로 총 40명(남자 20명·여자 20명)을 대표선수로 선발했다.

남녀 각 체급별 우승자는 국가대표에 우선 선발된 가운데 나머지 선수들은 2~5위까지 입상한 선수 중에서 강화위원회의 추천을 통해 뽑혔다.

◇유도 남녀 국가대표 명단(40명)

△남자부

▲60㎏급 = 김원진 최인혁(이상 용인대) 황동규(수원시청)
▲66㎏급 = 조준호(한국마사회) 황보배(국군체육부대) 이정곤(용인대)
▲73㎏급 = 왕기춘(포항시청) 김기욱(용인대) 장원기(양주시청)
▲81㎏급 = 김재범(한국마사회) 이희중(국군체육부대) 이재형(용인대)
▲90㎏급 = 곽동한(용인대) 이규원(한국마사회) 김형기(한양대)
▲100㎏급 = 심지호(수원시청) 김도형(경남도청)
▲100㎏ 이상급 = 조구함(용인대) 김성민(수원시청) 김수완(남양주시청)

△여자부
▲48㎏급 = 정보경(경기대) 최수희(용인대)
▲52㎏급 = 박다솔(경민비즈니스고) 김미리(제주특별자치도청) 정은정(충북도청)
▲57㎏급 = 김잔디 김민주(이상 용인대)
▲63㎏급 = 정다운(양주시청) 김슬기(동해시청) 유지영 이지수(이상 용인대)
▲70㎏급 = 황예슬(안산시청) 김성연 정혜진(이상 용인대)
▲78㎏급 = 정경미(하이원) 정다운(포항시청) 박종원(인천동구청)
▲78㎏ 이상급 = 이정은(안산시청) 김은경(동해시청) 김지윤(인천동구청)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김재범, 81㎏ 2년 연속 우승 ‘역시 최강’
    • 입력 2013-03-13 17:53:12
    • 수정2013-03-13 18:40:33
    연합뉴스
2012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김재범(한국마사회)이 2013 여명컵 전국유도대회 2연패 달성에 성공했다.

김재범은 13일 강원도 철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81㎏급 결승에서 이희중(국군체육부대)을 팔가로누워꺾기 한판으로 물리치고 우승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서도 정상에 오른 김재범은 2년 연속 정상을 지키면서 81㎏급 최강자임을 스스로 증명했다.

국가대표 2차 선발전을 겸한 이번 대회에서 김재범은 1회전부터 권수길(청주대)을 곁누르기 한판으로 제치면서 화끈한 한판승 행진을 예고했다.

2회전 상대인 김원중(한국마사회)이 기권하면서 체력을 비축한 김재범은 16강전부터 준결승까지 3경기 연속 한판승으로 결승에 진출했다.

김재범은 결승전에서 이희중을 상대로 경기 초반부터 강하게 기술을 시도했고, 경기 시작 2분20초 만에 격투기에서 암바로 불리는 팔가로누워꺾기로 한판승을 거뒀다.

특히 김재범은 2회전 기권승을 제외한 나머지 5경기를 모두 한판으로 장식, 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의 위용을 과시했다.

한편 남자 100㎏급 결승에서는 심지호(수원시청)가 지난해 런던올림픽에서 4강까지 진출한 '강자' 황희태(수원시청)를 안다리후리기 한판승으로 꺾고 정상에 오르는 파란을 일으켰다.

또 남자 90㎏급 결승에서는 곽동한(용인대)이 이규원(한국마사회)을 빗당겨치기 한판승으로 우승했고, 100㎏ 이상급의 기대주 조구함(용인대)도 김성민(수원시청)을 발뒤축걸기 되치기 한판으로 제압하고 금메달을 차지했다.

이밖에 여자부 70㎏급 결승에서는 황예슬(안산시청)이 김성연(용인대)을 밭다리되치기 한판승으로 정상을 차지했다.

또 정경미(하이원)가 78㎏급 결승에서 정다운(포항시청)을 곁누르기 한판으로 우승한 가운데 78㎏ 이상급 결승에 나선 이정은(안산시청)은 김은경(동해시청)을 상대로 발목받히기 절반과 가로누르기 절반을 합쳐 한판으로 승리해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대한유도회는 이번 대회 결과를 바탕으로 총 40명(남자 20명·여자 20명)을 대표선수로 선발했다.

남녀 각 체급별 우승자는 국가대표에 우선 선발된 가운데 나머지 선수들은 2~5위까지 입상한 선수 중에서 강화위원회의 추천을 통해 뽑혔다.

◇유도 남녀 국가대표 명단(40명)

△남자부

▲60㎏급 = 김원진 최인혁(이상 용인대) 황동규(수원시청)
▲66㎏급 = 조준호(한국마사회) 황보배(국군체육부대) 이정곤(용인대)
▲73㎏급 = 왕기춘(포항시청) 김기욱(용인대) 장원기(양주시청)
▲81㎏급 = 김재범(한국마사회) 이희중(국군체육부대) 이재형(용인대)
▲90㎏급 = 곽동한(용인대) 이규원(한국마사회) 김형기(한양대)
▲100㎏급 = 심지호(수원시청) 김도형(경남도청)
▲100㎏ 이상급 = 조구함(용인대) 김성민(수원시청) 김수완(남양주시청)

△여자부
▲48㎏급 = 정보경(경기대) 최수희(용인대)
▲52㎏급 = 박다솔(경민비즈니스고) 김미리(제주특별자치도청) 정은정(충북도청)
▲57㎏급 = 김잔디 김민주(이상 용인대)
▲63㎏급 = 정다운(양주시청) 김슬기(동해시청) 유지영 이지수(이상 용인대)
▲70㎏급 = 황예슬(안산시청) 김성연 정혜진(이상 용인대)
▲78㎏급 = 정경미(하이원) 정다운(포항시청) 박종원(인천동구청)
▲78㎏ 이상급 = 이정은(안산시청) 김은경(동해시청) 김지윤(인천동구청)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