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회] 잠자는 디지털 카메라, 이렇게 활용하라!

입력 2013.08.08 (19:42) 수정 2013.08.08 (20:3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스마트폰의 카메라 기능이 진화하면서 디지털 카메라 시장이 위축되고 있습니다.
일명 '똑딱이'라 불리는 콤팩트 카메라는 사실상 경쟁력을 잃었다는 평가들이 나타나고 있는데요.

전문가형 디지털 카메라인 DSLR도 최근에는 수요가 줄어들어 카메라 업계에서는 새로운 돌파구를 찾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미러리스' 카메라인데요. DSLR의 기능과 콤팩트 카메라의 크기가 적절히 결합된 형태라고 합니다.

또한 디지털 카메라에 통신 기능을 넣어 사진을 찍고 바로 SNS 등에 올릴 수 있는 제품도 출시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스마트폰 카메라의 기능이 계속 진화하기때문에 확실하게 구분된 필요성이 없을 경우 디지털 카메라의 미래는 불투명할 수도 있는데요.

차정인 기자의 T타임, 이번 시간은 '디지털 카메라'의 현황과 새로운 트렌드 등에 대해 알아봅니다. 디지털데일리 이수환 기자와 함께 합니다. 클릭!

(T-타임 코너1) 한주간의 이슈를 정리하는 위클리T  - 이상지 T캐스터 

1. 삼성전자, 세계 최초 3D 수직 낸드플래시 양산
2. 4050, 2030보다 스마트폰 케이스 사용량 많아
3. 북한 태블릿 '삼지연', 알고보니 중국산?
4. 미국 IT업계, '애국심 광고' 이유는?


(T-타임 코너2) 
새로운 서비스와 트렌드를 소개하는 T트렌드
                           
- 로아컨설팅 이경현 선임컨설턴트

1. 프로그래밍 언어를 공부하라 Codecaemy

- 웹과 앱 개발해 필요한 프로그래밍 언어 교육 서비스
2. 제품 제작에 필요한 공방 제공 Techshop
- 기획한 제품이나 작품을 제작할 수 있도록 장비 장소 대여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55회] 잠자는 디지털 카메라, 이렇게 활용하라!
    • 입력 2013-08-08 19:42:20
    • 수정2013-08-08 20:30:34
    T-타임

-



스마트폰의 카메라 기능이 진화하면서 디지털 카메라 시장이 위축되고 있습니다.
일명 '똑딱이'라 불리는 콤팩트 카메라는 사실상 경쟁력을 잃었다는 평가들이 나타나고 있는데요.

전문가형 디지털 카메라인 DSLR도 최근에는 수요가 줄어들어 카메라 업계에서는 새로운 돌파구를 찾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것이 '미러리스' 카메라인데요. DSLR의 기능과 콤팩트 카메라의 크기가 적절히 결합된 형태라고 합니다.

또한 디지털 카메라에 통신 기능을 넣어 사진을 찍고 바로 SNS 등에 올릴 수 있는 제품도 출시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스마트폰 카메라의 기능이 계속 진화하기때문에 확실하게 구분된 필요성이 없을 경우 디지털 카메라의 미래는 불투명할 수도 있는데요.

차정인 기자의 T타임, 이번 시간은 '디지털 카메라'의 현황과 새로운 트렌드 등에 대해 알아봅니다. 디지털데일리 이수환 기자와 함께 합니다. 클릭!

(T-타임 코너1) 한주간의 이슈를 정리하는 위클리T  - 이상지 T캐스터 

1. 삼성전자, 세계 최초 3D 수직 낸드플래시 양산
2. 4050, 2030보다 스마트폰 케이스 사용량 많아
3. 북한 태블릿 '삼지연', 알고보니 중국산?
4. 미국 IT업계, '애국심 광고' 이유는?


(T-타임 코너2) 
새로운 서비스와 트렌드를 소개하는 T트렌드
                           
- 로아컨설팅 이경현 선임컨설턴트

1. 프로그래밍 언어를 공부하라 Codecaemy
- 웹과 앱 개발해 필요한 프로그래밍 언어 교육 서비스
2. 제품 제작에 필요한 공방 제공 Techshop
- 기획한 제품이나 작품을 제작할 수 있도록 장비 장소 대여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