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학 연기·휴업 경기도 학교 늘어

입력 2013.08.14 (17:10)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계속되는 폭염으로 경기도 내 9개 학교가 추가로 개학을 연기하거나 단축수업을 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수원 매향중학교가 개학 날짜를 당초 16일에서 19일로 연기했고, 양평 양서고등학교와 부천 정보산업고등학교도 개학일을 연기했습니다.

이에 따라 폭염으로 개학을 연기하거나 재량 휴업, 단축 수업을 하는 학교는 경기도 내 21곳으로 늘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개학 연기·휴업 경기도 학교 늘어
    • 입력 2013-08-14 17:10:48
    사회
계속되는 폭염으로 경기도 내 9개 학교가 추가로 개학을 연기하거나 단축수업을 하기로 했습니다. 경기도교육청은 수원 매향중학교가 개학 날짜를 당초 16일에서 19일로 연기했고, 양평 양서고등학교와 부천 정보산업고등학교도 개학일을 연기했습니다. 이에 따라 폭염으로 개학을 연기하거나 재량 휴업, 단축 수업을 하는 학교는 경기도 내 21곳으로 늘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