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열차 사고 “곡선 구간 과속”…한인 1명 사망

입력 2013.12.03 (06:02) 수정 2013.12.03 (07:5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Loading the player...
<앵커 멘트>

70여 명의 사상자를 낸 뉴욕 열차 탈선사고는 곡선구간에서 열차가 속도를 줄이지 못한 게 원인으로 드러나고 있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한국인 간호사가 포함된 사실도 확인됐습니다.

뉴욕 박태서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사고 지점은 가파른 곡선구간이었습니다.

이 구간 제한속도는 시속 30마일입니다.

6-70마일로 달려오던 열차가 여기서 속도를 확 줄여야 하는데 그러질 못했다, 사고 원인에 대한 일차 조사결론입니다.

<녹취> 쿠오모(뉴욕주지사) : "급커브였지만 그동안엔 아무런 문제가 없었습니다. 철도 선로때문에 벌어진 사고로 보지않습니다."

이와 관련해 사고열차 기관사가 평소 속도를 즐겼다는 주장도 제기됐습니다.

사고 직전 제동장치가 말을 듣지 않았다는 열차 기관사 진술에 조사당국이 신중하게 접근하는 이유입니다.

<녹취> 얼 위너(미교통안전국 사고조사관) : "열차결함 때문이라는 주장이 있는데 확인된 게 없습니다. 더 지켜봐야 합니다."

사망자 가운데 한 명은 한국인 간호사 35살 안기숙씨였습니다.

2010년부터 뉴욕 외곽 오씽의 아동병원에서 일해온 안씨는 사고 전날 밤샘근무를 하고 귀가하는 길에 변을 당했습니다.

<녹취> 병원측 관계자 : "안기숙씨는 아이들에게 정말 자상하고 훌륭한 간호사였습니다."

안씨 유족들은 이르면 내일 밤 뉴욕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뉴욕 열차 사고 “곡선 구간 과속”…한인 1명 사망
    • 입력 2013-12-03 06:03:33
    • 수정2013-12-03 07:59:29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70여 명의 사상자를 낸 뉴욕 열차 탈선사고는 곡선구간에서 열차가 속도를 줄이지 못한 게 원인으로 드러나고 있습니다.

사망자 가운데 한국인 간호사가 포함된 사실도 확인됐습니다.

뉴욕 박태서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사고 지점은 가파른 곡선구간이었습니다.

이 구간 제한속도는 시속 30마일입니다.

6-70마일로 달려오던 열차가 여기서 속도를 확 줄여야 하는데 그러질 못했다, 사고 원인에 대한 일차 조사결론입니다.

<녹취> 쿠오모(뉴욕주지사) : "급커브였지만 그동안엔 아무런 문제가 없었습니다. 철도 선로때문에 벌어진 사고로 보지않습니다."

이와 관련해 사고열차 기관사가 평소 속도를 즐겼다는 주장도 제기됐습니다.

사고 직전 제동장치가 말을 듣지 않았다는 열차 기관사 진술에 조사당국이 신중하게 접근하는 이유입니다.

<녹취> 얼 위너(미교통안전국 사고조사관) : "열차결함 때문이라는 주장이 있는데 확인된 게 없습니다. 더 지켜봐야 합니다."

사망자 가운데 한 명은 한국인 간호사 35살 안기숙씨였습니다.

2010년부터 뉴욕 외곽 오씽의 아동병원에서 일해온 안씨는 사고 전날 밤샘근무를 하고 귀가하는 길에 변을 당했습니다.

<녹취> 병원측 관계자 : "안기숙씨는 아이들에게 정말 자상하고 훌륭한 간호사였습니다."

안씨 유족들은 이르면 내일 밤 뉴욕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박태서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헤드라인

많이 본 뉴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

  • 각 플랫폼에서 최근 1시간 동안 많이 본 KBS 기사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