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틀스, 내년 그래미 공로상 수상

입력 2013.12.13 (11:1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영국의 전설적인 밴드 비틀스가 내년 열리는 제56회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 2014)의 평생공로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13일 AFP통신에 따르면 그래미상 주최 측은 지난 12일(현지시간) 비틀스를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주최 측은 "일곱 차례 그래미상을 받은 비틀스는 음악사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그룹 중의 하나"라며 "그들의 음악은 1950년대 로큰롤에 뿌리를 두면서도 팝발라드와 싸이키델릭 록의 범주로도 확장됐다"고 평가했다.

내년 1월 열리는 시상식에서 현존하는 두 멤버 폴 매카트니와 링고 스타 가운데 누가 트로피를 받을지는 명확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폴 매카트니는 올해 초 열린 그래미 어워즈에서 '키시스 온 더 바텀'(Kisses On The Bottom) 앨범으로 '베스트 트래디셔널 팝 보컬 앨범' 부문에서 수상한 바 있다.

한편 비틀스와 함께 미국의 유명 록밴드 아이슬리 브라더스와 전자음악의 선구자로 불리는 독일 그룹 크라프트베르크 등 다른 여섯 뮤지션도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제56회 그래미 어워즈는 내년 1월2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비틀스, 내년 그래미 공로상 수상
    • 입력 2013-12-13 11:12:38
    연합뉴스
영국의 전설적인 밴드 비틀스가 내년 열리는 제56회 그래미 어워즈(Grammy Awards 2014)의 평생공로상 수상자로 결정됐다. 13일 AFP통신에 따르면 그래미상 주최 측은 지난 12일(현지시간) 비틀스를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주최 측은 "일곱 차례 그래미상을 받은 비틀스는 음악사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그룹 중의 하나"라며 "그들의 음악은 1950년대 로큰롤에 뿌리를 두면서도 팝발라드와 싸이키델릭 록의 범주로도 확장됐다"고 평가했다. 내년 1월 열리는 시상식에서 현존하는 두 멤버 폴 매카트니와 링고 스타 가운데 누가 트로피를 받을지는 명확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폴 매카트니는 올해 초 열린 그래미 어워즈에서 '키시스 온 더 바텀'(Kisses On The Bottom) 앨범으로 '베스트 트래디셔널 팝 보컬 앨범' 부문에서 수상한 바 있다. 한편 비틀스와 함께 미국의 유명 록밴드 아이슬리 브라더스와 전자음악의 선구자로 불리는 독일 그룹 크라프트베르크 등 다른 여섯 뮤지션도 공로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제56회 그래미 어워즈는 내년 1월26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