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절친’ 우리베, 2015년까지 다저스맨

입력 2013.12.15 (09:04) 수정 2013.12.15 (09:2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베테랑 3루수 후안 우리베(34)와 2년 계약 연장에 합의했다.

미국 폭스스포츠의 칼럼니스트 켄 로즌솔이 15일(이하 한국시간) 트위터에서 다저스와 우리베의 계약 연장 소식을 전하자 CBS 스포츠 등 다른 언론도 관련 내용을 비중 있게 다뤘다.

견고한 수비 실력을 자랑하는 우리베는 올 시즌 팀의 정신적인 지주로 선수들을 하나로 묶는 데 앞장섰다.

한국팬에게는 왼손 투수 류현진(26)의 절친한 친구로 잘 알려졌다.

2011년 다저스와 3년간 2천100만 달러에 계약한 우리베는 2년간 이렇다 할 성적을 내지 못했으나 올해 타율 0.278, 홈런 12개, 50타점을 올려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보탰다.

다저스는 내년 30대 중반에 이르는 우리베와의 장기 계약 대신 윈터미팅에서 대체 선수 영입에 공을 들였다.

사정이 여의치 않자 우리베보다 더 나이 많은 마이클 영(37)과의 계약을 추진하기도 했으나 여러 사정을 고려해 다시 우리베를 데려오기로 방향을 틀었다.

다저스는 구체적인 계약 내용을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류현진 절친’ 우리베, 2015년까지 다저스맨
    • 입력 2013-12-15 09:04:49
    • 수정2013-12-15 09:25:01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베테랑 3루수 후안 우리베(34)와 2년 계약 연장에 합의했다.

미국 폭스스포츠의 칼럼니스트 켄 로즌솔이 15일(이하 한국시간) 트위터에서 다저스와 우리베의 계약 연장 소식을 전하자 CBS 스포츠 등 다른 언론도 관련 내용을 비중 있게 다뤘다.

견고한 수비 실력을 자랑하는 우리베는 올 시즌 팀의 정신적인 지주로 선수들을 하나로 묶는 데 앞장섰다.

한국팬에게는 왼손 투수 류현진(26)의 절친한 친구로 잘 알려졌다.

2011년 다저스와 3년간 2천100만 달러에 계약한 우리베는 2년간 이렇다 할 성적을 내지 못했으나 올해 타율 0.278, 홈런 12개, 50타점을 올려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보탰다.

다저스는 내년 30대 중반에 이르는 우리베와의 장기 계약 대신 윈터미팅에서 대체 선수 영입에 공을 들였다.

사정이 여의치 않자 우리베보다 더 나이 많은 마이클 영(37)과의 계약을 추진하기도 했으나 여러 사정을 고려해 다시 우리베를 데려오기로 방향을 틀었다.

다저스는 구체적인 계약 내용을 조만간 발표할 예정이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