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스턴, 데뷔전서 25점’ 삼성생명 2연승

입력 2013.12.29 (21:12) 수정 2013.12.29 (22:3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새로 온 외국인 선수 샤데 휴스턴이 득점력 빈곤에 허덕이던 용인 삼성생명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삼성생명은 29일 경기도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3-201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청주 국민은행을 88-81로 물리쳤다.

휴스턴은 한국 무대 첫 경기에서 25점을 넣으며 공격을 이끌었다. 홍보람은 3점슛 6개를 포함, 23점을 넣어 승리를 지원했다.

2연승을 거둔 삼성생명은 5승10패를 기록하며 4위 구리 KDB생명과의 승차를 1.5로 좁혔다.

삼성생명은 지난 경기까지 평균 61.2 득점을 기록, 6개 구단 중 최하위에 머물렀다.

26일 부천 하나외환 경기에서 승리는 했지만 50점을 넣는데 그치는 득점력 부재를 드러냈다.

하지만 휴스턴이 탄력 넘치는 플레이로 삼성생명의 숨통을 열어줬다.

휴스턴은 파울 트러블에 걸려 3쿼터 중반 벤치로 잠시 들어갔지만 홍보람이 빈자리를 메웠다.

홍보람이 3쿼터에서만 3점슛 4개를 적중시킨 데 힘입어 삼성생명은 71-55로 여유있게 앞선 채 4쿼터를 맞이했다.

삼성생명은 종료 7분 45초를 남기고 니키 그린이 5파울로 퇴장당해 득점이 잠시 주춤했다.

이 사이 반격을 시작한 국민은행은 4분 12초 전 모니크 커리의 3점슛으로 71-79까지 점수차를 좁혔다.

불안한 리드를 지키던 삼성생명은 종료 48초 전 속공으로 만든 득점 기회를 배혜윤이 레이업으로 마무리, 88-81을 만들며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국민은행은 모니크 커리가 34득점에 리바운드 11개를 잡으며 분전했지만 팀동료의 도움이 부족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휴스턴, 데뷔전서 25점’ 삼성생명 2연승
    • 입력 2013-12-29 21:12:42
    • 수정2013-12-29 22:37:44
    연합뉴스
새로 온 외국인 선수 샤데 휴스턴이 득점력 빈곤에 허덕이던 용인 삼성생명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삼성생명은 29일 경기도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3-201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청주 국민은행을 88-81로 물리쳤다.

휴스턴은 한국 무대 첫 경기에서 25점을 넣으며 공격을 이끌었다. 홍보람은 3점슛 6개를 포함, 23점을 넣어 승리를 지원했다.

2연승을 거둔 삼성생명은 5승10패를 기록하며 4위 구리 KDB생명과의 승차를 1.5로 좁혔다.

삼성생명은 지난 경기까지 평균 61.2 득점을 기록, 6개 구단 중 최하위에 머물렀다.

26일 부천 하나외환 경기에서 승리는 했지만 50점을 넣는데 그치는 득점력 부재를 드러냈다.

하지만 휴스턴이 탄력 넘치는 플레이로 삼성생명의 숨통을 열어줬다.

휴스턴은 파울 트러블에 걸려 3쿼터 중반 벤치로 잠시 들어갔지만 홍보람이 빈자리를 메웠다.

홍보람이 3쿼터에서만 3점슛 4개를 적중시킨 데 힘입어 삼성생명은 71-55로 여유있게 앞선 채 4쿼터를 맞이했다.

삼성생명은 종료 7분 45초를 남기고 니키 그린이 5파울로 퇴장당해 득점이 잠시 주춤했다.

이 사이 반격을 시작한 국민은행은 4분 12초 전 모니크 커리의 3점슛으로 71-79까지 점수차를 좁혔다.

불안한 리드를 지키던 삼성생명은 종료 48초 전 속공으로 만든 득점 기회를 배혜윤이 레이업으로 마무리, 88-81을 만들며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국민은행은 모니크 커리가 34득점에 리바운드 11개를 잡으며 분전했지만 팀동료의 도움이 부족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