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지방 황사눈…충청·호남 미세먼지 상승

입력 2014.01.20 (16:31)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서해상에서 발달한 눈 구름대의 영향으로 현재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지방에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이 눈은 오늘 밤까지 내리겠고, 강원 영서와 산간, 충북, 경북 북부, 제주도 산간은 1-5cm, 서울과 경기도, 충남, 전남북은 1cm 안팎입니다.

저녁부터 기온이 내려가면서 내린 눈이 얼어붙을 것으로 보여, 퇴근길 교통혼잡이 우려됩니다.

또한, 충청과 호남, 제주도는 중국에서 유입된 황사로 미세먼지 농도가 상승해 격렬비도 183, 천안 214, 군산 231, 안면도 220, 서울 108마이크로그램의 미세먼지가 관측됐습니다.

기상청은 지금 내리고 있는 눈에는 중국발 황사와 스모그가 묻어 있다며 눈을 직접 맞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중부지방 황사눈…충청·호남 미세먼지 상승
    • 입력 2014-01-20 16:31:35
    사회
서해상에서 발달한 눈 구름대의 영향으로 현재 서울과 경기도, 강원 영서 지방에 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이 눈은 오늘 밤까지 내리겠고, 강원 영서와 산간, 충북, 경북 북부, 제주도 산간은 1-5cm, 서울과 경기도, 충남, 전남북은 1cm 안팎입니다. 저녁부터 기온이 내려가면서 내린 눈이 얼어붙을 것으로 보여, 퇴근길 교통혼잡이 우려됩니다. 또한, 충청과 호남, 제주도는 중국에서 유입된 황사로 미세먼지 농도가 상승해 격렬비도 183, 천안 214, 군산 231, 안면도 220, 서울 108마이크로그램의 미세먼지가 관측됐습니다. 기상청은 지금 내리고 있는 눈에는 중국발 황사와 스모그가 묻어 있다며 눈을 직접 맞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