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명보호 회복 훈련 ‘심기일전’

입력 2014.06.11 (09:36) 수정 2014.06.11 (10:0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앵커 멘트>

가나전 대패로 사기가 많이 떨어진 축구 대표팀이 회복 훈련을 통해 심기일전했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선수들에게 고개숙이지 말라며, 자신감을 강조했습니다.

마이애미에서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이없는 실수와 느슨한 압박 등 총체적인 문제점을 드러내며 가나에 4대 0으로 무너진 홍명보 호.

예방 주사라고 하기엔 너무 뼈아팠고, 실망도 컸습니다.

유럽파 등 베스트 멤버들을 모두 내세우고 져서 더욱 충격적입니다.

이대로 주저앉을 수는 없기에 대표팀은 다시 축구화를 고쳐매고 그라운드를 뛰기 시작했습니다.

가나전 대패의 영향 때문인지 선수단 분위기는 전체적으로 무겁고 우울해 보였습니다.

주전으로 뛰었던 선수들은 가볍게 조깅만 했고, 나머지 선수들은 볼 뺏기 게임을 통해 컨디션을 올렸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선수들과 함께 스트레칭을 하며, 침울한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인터뷰> 홍명보(축구 대표팀 감독) : "앞으로 일주일이란 시간이 있고, 뭔가 채워넣을 수 있는 공간이 있다는 게 선수들한테는 나쁘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선수들이 고개를 숙인다거나 그런 건 없고..."

그나마 혼자 제몫을 다한 손흥민은 실망하긴 아직 이르다며 희망을 이야기했습니다.

<인터뷰> 손흥민(축구 대표팀 공격수) : "이런 거는 또 저희에게 예방 접종이라고 생각하고, 이런 걸 통해서 한층 더 강화된 모습으로 러시아전에 찾아뵙는 게 가장 맞다고 생각합니다."

가나전 패배의 충격에서 빠르게 회복중인 대표팀은 오늘 밤 브라질 이구아수에 도착해 마지막 점검에 들어갑니다.

마이애미에서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홍명보호 회복 훈련 ‘심기일전’
    • 입력 2014-06-11 09:38:09
    • 수정2014-06-11 10:05:43
    930뉴스
<앵커 멘트>

가나전 대패로 사기가 많이 떨어진 축구 대표팀이 회복 훈련을 통해 심기일전했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선수들에게 고개숙이지 말라며, 자신감을 강조했습니다.

마이애미에서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어이없는 실수와 느슨한 압박 등 총체적인 문제점을 드러내며 가나에 4대 0으로 무너진 홍명보 호.

예방 주사라고 하기엔 너무 뼈아팠고, 실망도 컸습니다.

유럽파 등 베스트 멤버들을 모두 내세우고 져서 더욱 충격적입니다.

이대로 주저앉을 수는 없기에 대표팀은 다시 축구화를 고쳐매고 그라운드를 뛰기 시작했습니다.

가나전 대패의 영향 때문인지 선수단 분위기는 전체적으로 무겁고 우울해 보였습니다.

주전으로 뛰었던 선수들은 가볍게 조깅만 했고, 나머지 선수들은 볼 뺏기 게임을 통해 컨디션을 올렸습니다.

홍명보 감독은 선수들과 함께 스트레칭을 하며, 침울한 분위기를 끌어올리는 데 초점을 맞췄습니다.

<인터뷰> 홍명보(축구 대표팀 감독) : "앞으로 일주일이란 시간이 있고, 뭔가 채워넣을 수 있는 공간이 있다는 게 선수들한테는 나쁘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선수들이 고개를 숙인다거나 그런 건 없고..."

그나마 혼자 제몫을 다한 손흥민은 실망하긴 아직 이르다며 희망을 이야기했습니다.

<인터뷰> 손흥민(축구 대표팀 공격수) : "이런 거는 또 저희에게 예방 접종이라고 생각하고, 이런 걸 통해서 한층 더 강화된 모습으로 러시아전에 찾아뵙는 게 가장 맞다고 생각합니다."

가나전 패배의 충격에서 빠르게 회복중인 대표팀은 오늘 밤 브라질 이구아수에 도착해 마지막 점검에 들어갑니다.

마이애미에서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