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 원전 방사능 수치 증가…긴급 안전 점검

입력 2014.06.20 (16:15) 수정 2014.06.20 (16:32)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경북 울진의 한울 원전 설비 내부에 방사능 수치가 증가해 긴급 점검이 이뤄지고 있습니다.

한울 원자력본부는, 어젯밤 9시 반쯤 한울 원전 1호기의 냉각수 계통에서 방사능 수치가 증가해, 원인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점검 결과에 따르면, 원전1호기의 열교환기 튜브 손상으로 원자로 냉각제가 누출되면서 방사능 수치가 높아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원전 관계자는 다른 설비로의 영향은 없고 발전소는 현재 안정된 고온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해당 기기 교체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울 1호기는 지난 9일 제어봉 1개가 낙하해 정밀점검을 위해 정지된 상태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한울 원전 방사능 수치 증가…긴급 안전 점검
    • 입력 2014-06-20 16:15:41
    • 수정2014-06-20 16:32:02
    사회
경북 울진의 한울 원전 설비 내부에 방사능 수치가 증가해 긴급 점검이 이뤄지고 있습니다.

한울 원자력본부는, 어젯밤 9시 반쯤 한울 원전 1호기의 냉각수 계통에서 방사능 수치가 증가해, 원인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습니다.

현재까지 점검 결과에 따르면, 원전1호기의 열교환기 튜브 손상으로 원자로 냉각제가 누출되면서 방사능 수치가 높아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원전 관계자는 다른 설비로의 영향은 없고 발전소는 현재 안정된 고온정지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해당 기기 교체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울 1호기는 지난 9일 제어봉 1개가 낙하해 정밀점검을 위해 정지된 상태입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