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킬로이 최고의 시즌! ‘PGA 올해의 선수’

입력 2014.10.02 (10:13) 수정 2014.10.02 (10:15)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로리 매킬로이(25·북아일랜드)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PGA 투어는 2일(한국시간) "매킬로이가 투어 회원들의 투표로 정해진 2013-2014시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고 신인상은 체선 해들리(27·미국)가 받게 됐다"고 발표했다.

PGA 투어 회원 가운데 올해 공식 대회에 15차례 이상 출전한 선수가 지난달 25일까지 투표를 진행했다.

매킬로이는 2012년 이후 2년 만에 이 상을 다시 받았다. 지난해에는 타이거 우즈(미국)가 수상했다.

1990년 제정된 이 상을 두 번 이상 받은 선수는 매킬로이 외에 우즈(11회)와 그레그 노먼(호주), 닉 프라이스(남아공·이상 2회)가 있다.

남자 골프 세계 랭킹 1위 매킬로이는 올해 브리티시오픈과 PGA 챔피언십,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 등에서 우승을 차지했고 시즌 상금왕(828만 달러)에 오르는 활약을 펼쳤다.

매킬로이는 1월에 약혼했던 테니스 스타 캐럴라인 보즈니아키(덴마크)와 5월 파혼하는 아픔을 겪기도 했지만 지난달 PGA(미국프로골프협회) 선정 올해의 선수상도 받는 등 성적 면에서는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PGA 올해의 선수는 그해 대회별 성적에 따른 배점으로 수상자를 정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매킬로이 최고의 시즌! ‘PGA 올해의 선수’
    • 입력 2014-10-02 10:13:21
    • 수정2014-10-02 10:15:27
    연합뉴스
로리 매킬로이(25·북아일랜드)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PGA 투어는 2일(한국시간) "매킬로이가 투어 회원들의 투표로 정해진 2013-2014시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고 신인상은 체선 해들리(27·미국)가 받게 됐다"고 발표했다.

PGA 투어 회원 가운데 올해 공식 대회에 15차례 이상 출전한 선수가 지난달 25일까지 투표를 진행했다.

매킬로이는 2012년 이후 2년 만에 이 상을 다시 받았다. 지난해에는 타이거 우즈(미국)가 수상했다.

1990년 제정된 이 상을 두 번 이상 받은 선수는 매킬로이 외에 우즈(11회)와 그레그 노먼(호주), 닉 프라이스(남아공·이상 2회)가 있다.

남자 골프 세계 랭킹 1위 매킬로이는 올해 브리티시오픈과 PGA 챔피언십, 월드골프챔피언십(WGC) 브리지스톤 인비테이셔널 등에서 우승을 차지했고 시즌 상금왕(828만 달러)에 오르는 활약을 펼쳤다.

매킬로이는 1월에 약혼했던 테니스 스타 캐럴라인 보즈니아키(덴마크)와 5월 파혼하는 아픔을 겪기도 했지만 지난달 PGA(미국프로골프협회) 선정 올해의 선수상도 받는 등 성적 면에서는 최고의 한 해를 보냈다.

PGA 올해의 선수는 그해 대회별 성적에 따른 배점으로 수상자를 정한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2024 파리 올림픽 배너 이미지 수신료 수신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