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평상시 구속 회복”…DS 준비 끝

입력 2014.10.02 (13:40) 수정 2014.10.02 (13:47)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1일(현지시간) 비공개리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7)의 시뮬레이션 피칭을 실시했다고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가 보도했다.

이 신문은 다저스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류현진이 이날 다저스타디움에서 돈 매팅리 감독이 지켜보는 가운데 진행된 시뮬레이션 피칭에서 3이닝 동안 45개 공을 던졌으며 평상시 구속을 회복했다고 전했다.

특히 류현진은 자신의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구질을 선보였고, 어깨 통증을 느끼지 못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다저스팀 내부 관계자는 이날 시뮬레이션 피칭으로 류현진이 클레이튼 커쇼와 잭 그레인키에 이어 오는 6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디비전 시리즈 3차전에 선발 기용될 것이 확실시된다고 밝혔다는 것.

류현진의 이날 시뮬레이션 게임에는 맷 켐프와 야시엘 푸이그, 안드레 이디어, 칼 크로퍼드, 디 고든, 스캇 밴 슬라이크 등이 참가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시뮬레이션 피칭은 타자와 주자를 세워놓고 실전에 가까운 상황에서 공을 던지는 것으로 재활의 마지막 단계에 해당한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류현진, 평상시 구속 회복”…DS 준비 끝
    • 입력 2014-10-02 13:40:46
    • 수정2014-10-02 13:47:22
    연합뉴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가 1일(현지시간) 비공개리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7)의 시뮬레이션 피칭을 실시했다고 로스앤젤레스타임스(LAT)가 보도했다.

이 신문은 다저스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류현진이 이날 다저스타디움에서 돈 매팅리 감독이 지켜보는 가운데 진행된 시뮬레이션 피칭에서 3이닝 동안 45개 공을 던졌으며 평상시 구속을 회복했다고 전했다.

특히 류현진은 자신의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구질을 선보였고, 어깨 통증을 느끼지 못했다고 신문은 전했다.

다저스팀 내부 관계자는 이날 시뮬레이션 피칭으로 류현진이 클레이튼 커쇼와 잭 그레인키에 이어 오는 6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디비전 시리즈 3차전에 선발 기용될 것이 확실시된다고 밝혔다는 것.

류현진의 이날 시뮬레이션 게임에는 맷 켐프와 야시엘 푸이그, 안드레 이디어, 칼 크로퍼드, 디 고든, 스캇 밴 슬라이크 등이 참가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시뮬레이션 피칭은 타자와 주자를 세워놓고 실전에 가까운 상황에서 공을 던지는 것으로 재활의 마지막 단계에 해당한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