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광장] 매일 ‘통곡물’ 섭취, 사망률 낮춰

입력 2015.01.09 (07:29) 수정 2015.01.09 (08:49)

읽어주기 기능은 크롬기반의
브라우저에서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채소와 통곡물, 저지방 유제품 위주의 식단이 5년 연속 최고 종합 건강 식단으로 꼽혔는데요.

특히 매일 통곡물을 먹는 것이 장수하는 비법이라고 합니다.

미국 하버드대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 현미와 귀리 등 도정하지 않은 곡물을 매일 28그램씩 먹은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 보다 사망 위험이 5%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도정하지 않고 겉껍질만 벗긴 곡물은 가공한 곡물보다 단백질 함유량이 25%가량 더 많고 혈압과 당뇨 위험을 낮추기 때문이라네요.

누리꾼들은 "흰쌀밥만 먹지 말고 여러 가지 섞어 먹어야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인터넷 광장] 매일 ‘통곡물’ 섭취, 사망률 낮춰
    • 입력 2015-01-09 07:32:12
    • 수정2015-01-09 08:49:22
    뉴스광장
채소와 통곡물, 저지방 유제품 위주의 식단이 5년 연속 최고 종합 건강 식단으로 꼽혔는데요.

특히 매일 통곡물을 먹는 것이 장수하는 비법이라고 합니다.

미국 하버드대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 현미와 귀리 등 도정하지 않은 곡물을 매일 28그램씩 먹은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 보다 사망 위험이 5%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도정하지 않고 겉껍질만 벗긴 곡물은 가공한 곡물보다 단백질 함유량이 25%가량 더 많고 혈압과 당뇨 위험을 낮추기 때문이라네요.

누리꾼들은 "흰쌀밥만 먹지 말고 여러 가지 섞어 먹어야겠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이 기사가 좋으셨다면

오늘의 핫 클릭

실시간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뉴스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겨주세요.

수신료 수신료